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카메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밀착카메라] "해삼 잡았다" 관광객 해루질에…'어장 침범' 갈등

    [밀착카메라] "해삼 잡았다" 관광객 해루질에…'어장 침범' 갈등

    ... 갯벌이나 얕은 바다에서 맨손으로 해산물을 잡는 '해루질'을 하는 사람들이 요즘 많습니다. 그런데, 어민들하고 갈등을 빚기도 하는데요. 어떤 문제가 있는지, 해결책은 없을지 밀착카메라가 돌아봤습니다. 이희령 기자입니다. [기자] 이쪽엔 어민들이 군청의 허가를 받아서 운영하고 있는 어장이 있습니다. 어장 구역을 표시하기 위해서 저렇게 말뚝을 박아두었는데요. 어장 쪽에서 ...
  • 빗길에 충돌한 승용차…대학생 4명 숨지고 2명 중상

    빗길에 충돌한 승용차…대학생 4명 숨지고 2명 중상

    ... 뒤편인데요. 숨진 4명은 모두 뒷좌석에 타고 있었습니다. 사고가 난 곳은 제한속도가 50km인 왕복 4차로 도로입니다. 밤이 되면 점멸 신호로 바뀌어 차들이 빠르게 달리는 곳입니다. 주민들이 단속카메라를 설치해달라며 민원을 넣을 정도입니다. [주민 : 50㎞ 제한구역인데 카메라가 없다 보니까 밤에는 더 심하게 속도를 줄이지 않고 다니는 거 같아요.] 경찰은 뒷좌석에 4명이 탄 만큼 안전띠를 ...
  • 측량자 이름에 '홍길동'…구청은 해체계획서 무사통과

    측량자 이름에 '홍길동'…구청은 해체계획서 무사통과

    ... 핫클릭 송영길, 광주 참사에 "액셀만 밟았어도…" 발언 논란 '광주 붕괴 참사' 철거업체 관계자 2명 구속…"도망 우려" "흙더미 무너지면서 굴착기 추락"…조폭 개입 의혹도 [밀착카메라] 또 다른 철거 사고 현장…시민들이 본 '징후'들 Copyright by JTBC(https://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
  • [포토] 세러데이-아연 '출근길 화사한 꽃한송이 같은 미모'

    [포토] 세러데이-아연 '출근길 화사한 꽃한송이 같은 미모'

    그룹 세러데이의 아연이 18일오후 경기도 고양시 장항동 EBS방송국에서 열리는 '생방송 방과 후 듄듄'에 참석전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6.18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렌즈로 찾아낸 또다른 세상, 결이 다른 흑백사진

    렌즈로 찾아낸 또다른 세상, 결이 다른 흑백사진 유료

    ... 대표 여성 사진가 이정진의 초기 작품세계를 엿볼 수 있는 다큐멘터리 사진 '심마니(SIMMANI)' 연작. [사진 SPACE22] 같은 흑백 사진이어도 결이 다르다. 두 작가 모두 카메라 렌즈에 자연을 수묵화처럼 담아낸다는 평가를 받는데, 그들이 각각 하얀 인화지 위에 빚어낸 풍경은 한마디로 극과 극이다. 한 작가는 홀로 미국의 장대한 사막을 헤매며 바위, 덤불, 선인장, 모래를 ...
  • "믿을 건 신차뿐"…정상화 시동 건 르·쌍·쉐

    "믿을 건 신차뿐"…정상화 시동 건 르·쌍·쉐 유료

    ... '아이오닉5'과 기아 'EV6'이다. 특히 볼트 EUV는 앞서 2월 미국에서 먼저 출시되면서 쉐보레 브랜드에선 처음으로 GM의 3세대 자율주행기술인 슈퍼 크루즈가 탑재됐다. 이는 소형 카메라와 적외선 조명으로 운전자의 시선이 전방을 향하고 있는지 관찰하고 운전자가 전방을 잘 주시하고 있다는 점이 인지되면 운전자가 핸들에서 완전히 손을 떼도 차량 스스로가 지속적 자율주행을 하는 ...
  • [#여행 어디] 밤낮 없이 부산을 즐기는 법

    [#여행 어디] 밤낮 없이 부산을 즐기는 법 유료

    ... 만나게 되는데, 강에서와는 다르게 파도로 배가 많이 흔들리니 루프탑에 있을 때는 조심해야 한다. 리버크루즈 2층 루프탑에서 광안대교를 촬영하고 있는 관광객 광안대교를 배경으로 열심히 카메라 셔터를 누르다 보면 금세 투어가 끝난다. 한국관광공사 관계자는 "수영강과 해운대, 광안리 바다의 낮과 밤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방법이다"고 말했다. 부산= 권지예 기자 kw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