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신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8㎞ 속도차' 추신수는 어떻게 적응 중인가

    '8㎞ 속도차' 추신수는 어떻게 적응 중인가 유료

    2021프로야구 KBO리그 SSG랜더스와 한화이글스의 경기가 6일 오후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진행됐다. 3회말 2사 1,3루 추신수가 내야땅볼로 물러나며 아쉬워하고 있다. 인천=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1.04.06/ 추신수(39·SSG)는 14일 기준으로 KBO리그 정규시즌 9경기를 뛰었다. 타율 0.167(30타수 ...
  • 김원형 "추신수 책임감 대단…피곤할 것"

    김원형 "추신수 책임감 대단…피곤할 것" 유료

    김원형 SSG 감독이 추신수(39)에 대한 걱정과 감사를 함께 보냈다. 김원형 감독은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14일 열린 NC전에 앞서 상위타순 변경 배경을 설명했다. 1번 고종욱, 2번 추신수, 3번 최정, 4번 제이미 로맥순이다. 전날 NC전에서 시즌 첫 홈런을 날린 로맥이 6번에서 4번으로 올라 왔다. 7번이었던 고종욱은 리드오프로 전진 배치됐다. ...
  • [김인식의 클래식] "치고 나가는 LG·NC, 결국 불펜·센터라인 차이"

    [김인식의 클래식] "치고 나가는 LG·NC, 결국 불펜·센터라인 차이" 유료

    ... 투수력이 훨씬 좋은데, 마무리 고우석이 지난해보다 훨씬 여유롭고 자신 있는 모습이다. 나머지 8개 팀의 순위 싸움은 어떻게 전개될지 모르겠다. 혼란스럽다. 지난해 9위에 그친 SSG는 추신수의 합류로 공격력이 보강됐다. 시즌 초반 5할 언저리의 승률을 기록하고 있는데 다소 운이 따라주는 듯한 모양새다. 유격수(박성한) 포지션이 약하다. 임시 마무리로 나선 김상수가 4세이브를 올렸지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