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다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종전 남겨둔 황의조, 최다골 넣고 1부에 남으리

    최종전 남겨둔 황의조, 최다골 넣고 1부에 남으리 유료

    랑스전에서 드리블하는 황의조. 그는 시즌 12호 골을 터뜨렸다. [AFP=연합뉴스] 황의조(29·지롱댕 보르도·사진)가 한국 선수 프랑스 프로축구 한 시즌 최다 골 타이기록을 세웠다. 황의조는 17일(한국시각) 홈에서 열린 2020~21시즌 리그앙(1부) 37라운드 랑스전 전반 31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상대의 핸드볼 파울로 얻은 페널티킥의 키커로 나서...
  • 최종전 남겨둔 황의조, 최다골 넣고 1부에 남으리

    최종전 남겨둔 황의조, 최다골 넣고 1부에 남으리 유료

    랑스전에서 드리블하는 황의조. 그는 시즌 12호 골을 터뜨렸다. [AFP=연합뉴스] 황의조(29·지롱댕 보르도·사진)가 한국 선수 프랑스 프로축구 한 시즌 최다 골 타이기록을 세웠다. 황의조는 17일(한국시각) 홈에서 열린 2020~21시즌 리그앙(1부) 37라운드 랑스전 전반 31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상대의 핸드볼 파울로 얻은 페널티킥의 키커로 나서...
  • 개인 최다골 그리고 첫 우승 눈앞…'손흥민 시대'가 절정으로 향한다

    개인 최다골 그리고 첫 우승 눈앞…'손흥민 시대'가 절정으로 향한다 유료

    '손흥민(29·토트넘)의 시대'가 절정으로 향하고 있다. 토트넘은 22일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9라운드 사우샘프턴과 경기에서 2-1 역전 승리를 거뒀다. 전반 30분 사우샘프턴 대니 잉스에게 선제 골을 허용했지만 후반 13분 가레스 베일이 동점 골을 터뜨렸다. 그리고 승부를 결정짓는 마지막 골은 손흥민의 발에서 나왔다. 후반 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