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두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재일기] 형기 2년 남은 조두순을 벌써 두려워하는 까닭

    [취재일기] 형기 2년 남은 조두순을 벌써 두려워하는 까닭 유료

    정진호 사회팀 기자 2008년 12월 조두순(66)이 초등학교 1학년생 나영이(가명)에게 참혹한 범죄를 저지른 후 10년이 지났다. 법원서 징역 12년을 선고받은 조두순은 2020년 12월 13일이면 교도소를 나온다. 지난해 조두순의 재심을 요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60만 명 이상의 지지를 받으면서 “조두순의 재심은 불가하지만 출소 후 철저히 관리하겠다”는 ...
  • CCTV 111대 → 3547대, 자율방범 1505명 … '조두순' 이후 달라진 안산 유료

    ... 구형했지만 1심 법원은 “나이가 많고 술에 취해 심신미약이었다”며 징역 12년을 선고했다. 전자발찌 착용 7년, 5년간 신상정보 공개도 명령했다. 최종심에서 형이 늘지 않았다. 바로 '조두순(64) 여아 성폭행 살인미수 사건'이다. 조두순은 흉악 범죄자들이 수감 중인 경북 북부 제2 교도소(옛 청송교도소)에 복역 중이다. 2020년 12월 출소 소식이 알려지면서 청와대 인터넷 ...
  • 조국 “조두순 재심 불가능 … 주취감경 삭제는 입법 사항”

    조국 “조두순 재심 불가능 … 주취감경 삭제는 입법 사항” 유료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6일 조두순 처벌 강화를 요구한 국민청원에 답하고 있다. [뉴스1]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6일 “조두순에 대해 무기징역으로 처벌을 강화해 달라는 재심 청구는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조 수석은 이날 청와대의 '일일 SNS 라이브' 방송에서 “청원 참여자들의 분노에 깊이 공감한다”면서도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이날 조 수석의 답변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