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덕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용진 부회장보다 더 떴다? '재벌 3세' 이호창 본부장 누구

    정용진 부회장보다 더 떴다? '재벌 3세' 이호창 본부장 누구 유료

    ... 하재근 문화평론가는 “TV에서 주목받지 못했다 해도 짧고 자극적인 콘텐트로 남을 웃기는 탁월한 능력을 갖춘 프로 개그맨들이 진입 장벽 낮은 유튜브를 만나 전성기를 맞을 것 같다”고 말했다. 정덕현 평론가도 “유재석 부캐들이 패턴화되면서 인기가 시들해졌다. 무명 개그맨들의 부캐에 대한 시청자들의 정서적 지지 현상도 생길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지영 기자 jylee@joongang....
  • [피플IS] '시지프스' 조승우 연기 두말 필요 없다

    [피플IS] '시지프스' 조승우 연기 두말 필요 없다 유료

    ... '시지프스'는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새로운 장르의 드라마라는 점에 조승우라는 배우로 신뢰를 높여 수목극 1위(자체 최고 6.677%, 닐슨 코리아 전 유료가구 기준)를 달리고 있다. 정덕현 대중문화평론가는 "드라마에서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장르를 시도한다는 건 칭찬할 만하다. SF라는 장르의 특성상 '시간 순삭'의 느낌을 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스토리적인 면으로 아쉬움이 ...
  • '놀면 뭐하니?' 뉴페이스 찾기 성공할까

    '놀면 뭐하니?' 뉴페이스 찾기 성공할까 유료

    ... MC로서 자질을 인정받았던 유재석은 이번에도 댄스 신고식부터 방석 퀴즈, 철가방 퀴즈 등 그 시절 레전드 코너들을 그대로 재현해냈다. 시대 흐름에 거스르는 퇴행적 시도라는 비판도 나왔다. 정덕현 대중문화평론가는 “지난해 부캐 열풍으로 예능의 새로운 트렌드를 이끌었던 '놀면 뭐하니?'가 올해 첫 프로젝트로 들고나온 것 치고는 다소 실망스럽다”고 지적했다. 유산슬의 트로트, 싹쓰리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