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임진왜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임진왜란 때 '말 헌납' 김만일처럼 헌마정신은 계속된다

    임진왜란 때 '말 헌납' 김만일처럼 헌마정신은 계속된다 유료

    동물명의 기부 1호 백광과 이수홍 마주. 최근 코로나19 백신 접종자들 사이에서 저소득 국가에 백신을 지원하는 코벡스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 조선시대에도 이런 나눔 정신으로 국가위기를 극복하는 데 힘을 보탠 '헌마공신' 김만일이 있었다. 제주도 의귀리 출신인 김만일은 조선 선조 때 전국에서 가장 많은 말을 소유하고 기르던 사람이다. 임진왜란이 한창이던 ...
  • [한명기의 한중일 삼국지] 임진왜란·한국전쟁·BTS, 중국의 속내는 그대로였다

    [한명기의 한중일 삼국지] 임진왜란·한국전쟁·BTS, 중국의 속내는 그대로였다 유료

    ━ 항왜원조와 항미원조를 넘어 임진왜란의 판세를 바꿔놓은 제2차 평양성 전투를 그린 '평양성 전투도'(부분). 1593년(선조 26) 1월 명나라 이여송이 이끄는 명군과 조선군은 평양성을 탈환하는 데 성공한다. [사진 국립중앙박물관] 임진왜란 당시인 1593년 1월 3일(음력), 선조는 의주 용만관(龍灣館)에서 명군 참모 유황상(劉黃裳)을 접견했다. ...
  • 문 대통령 “임진왜란 때 일본이 가장 탐냈던 건 도공”

    문 대통령 “임진왜란 때 일본이 가장 탐냈던 건 도공” 유료

    문재인 대통령이 7일 경기도 김포시에 위치한 정밀제어용 감속기 전문기업 (주)SBB테크를 방문해 생산된 부품을 살펴보고 있다. 이 업체는 일본에서 수입하던 '로봇용 하모닉 감속기'를 국내 최초로 개발했다. 왼쪽은 박영선 중기부 장관, 문 대통령 오른쪽은 성윤모 산자부 장관.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임진왜란 때 일본이 가장 탐을 냈던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