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플레이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파월의 저금리 약속에도 시장은 “결국은 긴축”에 베팅

    파월의 저금리 약속에도 시장은 “결국은 긴축”에 베팅 유료

    ... 반등했던 나스닥은 25일(이하 현지시간) 3.52% 급락했다. 26일 닛케이(-3.99%)와 코스피(-2.8%)도 크게 흔들렸다. 희비극을 만들고 있는 주역은 미국 금리다. 경기 회복 기대와 인플레이션 우려, 미 연방준비제도(Fed) 파월 의장의 발언에 따라 요동치고 있다. 미국 금리의 상승세는 뚜렷하다. 미국 10년 만기 국채수익률은 지난해 말 0.92%에서 25일 1.53%로 급등했다. ...
  • 파월의 저금리 약속에도 시장은 “결국은 긴축”에 베팅

    파월의 저금리 약속에도 시장은 “결국은 긴축”에 베팅 유료

    ... 반등했던 나스닥은 25일(이하 현지시간) 3.52% 급락했다. 26일 닛케이(-3.99%)와 코스피(-2.8%)도 크게 흔들렸다. 희비극을 만들고 있는 주역은 미국 금리다. 경기 회복 기대와 인플레이션 우려, 미 연방준비제도(Fed) 파월 의장의 발언에 따라 요동치고 있다. 미국 금리의 상승세는 뚜렷하다. 미국 10년 만기 국채수익률은 지난해 말 0.92%에서 25일 1.53%로 급등했다. ...
  • 소비·고용 침체…수출 호조에도 올 성장률 3% 전망 유지

    소비·고용 침체…수출 호조에도 올 성장률 3% 전망 유지 유료

    ... 오름세가 (물가상승률) 전망치에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이 총재는 “이동제한 조치 등이 풀리면 억눌렸던 소비심리가 분출되며 물가상승률이 확대될 수 있다”면서도 “(지난해 물가 수준이 낮았던) 기저효과로 인해 인플레이션(물가상승률)이 일시적으로 반등할 수 있어도 지속 가능성은 작다고 본다”고 말했다. 하현옥·윤상언 기자 hyunock@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