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터뷰③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철부대', 남여노소가 좋아하는 '강철인기'

    '강철부대', 남여노소가 좋아하는 '강철인기' 유료

    ... 모습도 눈길을 끈다. 육준서 뿐만 아니라 다른 참가자들도 인기를 끌며 여성 시청자를 끌어들이는데 성공했다. 비연예인 출신 참가자도 SNS 팔로워가 2배, 많게는 4배까지 치솟았다. 미디어의 인터뷰 요청 및 패션지 화보, 광고 제안까지 수많은 러브콜이 쏟아지고 있다. 특히 육준서는 많은 매니지먼트서 탐낼 정도로 반응이 뜨겁다. 과거 여자들이 가장 싫어하는 술자리 대화가 군대와 축구라고 했지만 ...
  • 구겐하임 미술관 만든 92세 거장 “이제야 하고 싶은 것 맘껏 할 나이”

    구겐하임 미술관 만든 92세 거장 “이제야 하고 싶은 것 맘껏 할 나이” 유료

    ...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세계 건축계의 거장 프랭크 게리. [중앙포토] “92세의 나이에도 프랭크 게리는 너무 바빠서 은퇴할 시간도 없다.” 뉴욕타임스(NYT)는 지난 12일 게리와의 인터뷰 제목을 이렇게 달았다. '우리 시대 가장 중요한 건축가'(미국 잡지 배니티 페어)인 게리는 NYT에 “이제서야 자유를 만끽하며 눈치를 안 보고 내가 하고픈 걸 맘껏 하는데 나이가 들었다고 ...
  • 음반 15장, 유럽선 '녹음장인' 불린다

    음반 15장, 유럽선 '녹음장인' 불린다 유료

    ... 수록곡은 특이하거나 희귀하지 않다. 피아노 음악의 가장 기본적인 레퍼토리를 담았지만, 유럽 평단은 해석이 독특하고 색이 분명하다는 평을 내놨다. 윤홍천 모차르트 앨범 윤홍천은 전화 인터뷰에서 “영구히 남는 음반 작업은 연주자에게 부담되는 일일 수 있다”며 “하지만 나는 욕심을 버리고 지금 내 모습을 사진 찍는 마음으로 임한다”고 말했다. 그는 “더 잘하려 하지 않는다. 지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