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원수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漢字, 세상을 말하다] 和睦

    [漢字, 세상을 말하다] 和睦 유료

    ... 진자앙(陳子昻)은 『좌우명(座右銘)』에서 “형제는 화목하고, 친구는 신의와 성실을 가꿔야 한다(兄弟 敦和睦 朋友篤信誠)”고 권한다. 화목은 성경에도 핵심 가치로 등장한다. 인간은 죄로 인해 하나님과 원수 된 사이였는데 예수의 대속(代贖·대신 죄를 치름)으로 하나님과 인간이 화목케 됐다는 얘기다. 사도 바울은 '로마서'에서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과 화평(和平)을 누리자”고 ...
  • [漢字, 세상을 말하다] 和睦

    [漢字, 세상을 말하다] 和睦 유료

    ... 진자앙(陳子昻)은 『좌우명(座右銘)』에서 “형제는 화목하고, 친구는 신의와 성실을 가꿔야 한다(兄弟 敦和睦 朋友篤信誠)”고 권한다. 화목은 성경에도 핵심 가치로 등장한다. 인간은 죄로 인해 하나님과 원수 된 사이였는데 예수의 대속(代贖·대신 죄를 치름)으로 하나님과 인간이 화목케 됐다는 얘기다. 사도 바울은 '로마서'에서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과 화평(和平)을 누리자”고 ...
  • 투항 권유 받은 장쭤린, 스스로 수갑·족쇄 차고 무릎 꿇어

    투항 권유 받은 장쭤린, 스스로 수갑·족쇄 차고 무릎 꿇어 유료

    ━ 사진과 함께하는 김명호의 중국 근현대 〈648〉 장쭤린은 1912년 3월부터 1928년 말까지 집권한 중화민국 베이징 정부의 마지막 국가원수였다. 총통보다는 대원수 직함을 좋아했다. 1928년 1월 즈진청(紫禁城·자금성). [사진 김명호] 1626년, 후금(後金)의 칸 누르하치(努爾哈赤)가 선양(瀋陽)에서 세상을 떠났다. 8년 후 아들 황타이지(皇太極·황태극)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