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원광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혼술하다 18층서 뛰어내린 30대, 車 선루프 뚫고 살았다

    혼술하다 18층서 뛰어내린 30대, 車 선루프 뚫고 살았다

    ... 지붕에 설치한 보조 창틀)를 뚫고 차 안으로 떨어졌다. '쿵' 소리를 들은 아파트 상가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조대는 차량 문을 열어 안에 있는 A씨를 구조한 뒤 원광대병원으로 옮겼다. A씨는 "혼자 술을 마시다 베란다 창문에서 뛰어내렸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현재 의사소통은 가능한 상태이나 척추 등을 크게 다쳐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자세한 ...
  • 혼술하다 18층서 뛰어내린 30대, 車 선루프 뚫고 살았다

    혼술하다 18층서 뛰어내린 30대, 車 선루프 뚫고 살았다

    ... 선루프(승용차 지붕에 설치한 보조 창틀)를 뚫고 차 안으로 떨어졌다. '쿵' 소리를 들은 아파트 상가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조대는 차량 문을 열어 안에 있는 A씨를 구조한 뒤 원광대병원으로 옮겼다. A씨는 "혼자 술을 마시다 베란다 창문에서 뛰어내렸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현재 의사소통은 가능한 상태이나 척추 등을 크게 다쳐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자세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