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웅동학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 조국 동생 소송비용 웅동학원 돈으로 대려다 무산

    [단독] 조국 동생 소송비용 웅동학원 돈으로 대려다 무산 유료

    조국 전 장관 일가가 관여하고 있는 학교법인 웅동학원이 운영하는 웅동중학교 모습. 송봉근 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가 운영하는 학교법인 웅동학원이 조 전 장관의 동생 등과 관련된 소송 비용을 충당하기 위해 법인 재산을 사용하려고 시도했다 무산된 것으로 나타났다. 조 전 장관 일가가 지난해 웅동학원을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한 약속은 1년 가까이 지키지 않고 ...
  • 조국 대정부질문 나간 날 동생·전 부인 소환…웅동학원 채권 조사 유료

    검찰이 조국(54) 법무부 장관 일가가 운영하던 사학재단 웅동학원 비리 의혹과 관련해 조 장관의 동생 조모(52)씨와 조씨의 전처(51)를 소환조사했다. 조씨는 웅동학원 관련 의혹의 핵심 인물이다. 그는 위장이혼, 교직원 채용비리 의혹도 받고 있다. 조씨가 검찰 조사를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6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 고형곤)는 ...
  • [단독]檢, 웅동학원 채권 의혹캔다···14억 빌려준 사업가 소환

    [단독]檢, 웅동학원 채권 의혹캔다···14억 빌려준 사업가 소환 유료

    ... 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인사청문회 종료를 앞두고 소회를 밝히던 중 눈을 감고 있다. [연합뉴스]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아내인 정경심(57) 교수를 재판에 넘긴 검찰이 웅동학원 관련 수사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검찰은 최근 조 후보자의 동생(52)에게 웅동학원 채권을 담보로 받고 14억원을 빌려준 사업가 안모(39)씨를 소환해 조사했다. 검찰은 조 후보자의 동생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