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요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직접 천 마스크 만들어 썼다"...이렇게 살아난 광주교도소

    "직접 천 마스크 만들어 썼다"...이렇게 살아난 광주교도소 유료

    ... 커튼으로 차단한 모습이 눈에 띈다. 비말을 막기 위해 천 커튼을 비닐로 바꿨다. 400명 넘는 직원과 환자가 생활하던 이 병원에서 확진자가 나오며 코호트 격리에 들어간 상황은 참변을 당한 요양병원들과 흡사하다. 그러나 이곳은 코호트 격리 이후 안정을 되찾았다. 요양병원들과 무엇이 달랐을까. 신속한 환자 분산 vs 무대책 방치 이 병원의 연쇄감염은 간병인에서 시작했다. 그의 도움을 ...
  • 코로나에 가려진 요양병원의 비명

    코로나에 가려진 요양병원의 비명 유료

    요양병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확산하면서 확진자뿐 아니라 비(非)확진 사망자가 늘고 있다. 코로나19 환자 진료와 돌봄 인력에 한계가 드러나면서 비확진 환자에게 피해가 돌아가고 있는 것이다. 서울 구로구 미소들요양병원에서 지난 2주간 비코로나 환자가 10명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이 병원의 한 의료진은 30일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
  • 코로나에 가려진 요양병원의 비명

    코로나에 가려진 요양병원의 비명 유료

    요양병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확산하면서 확진자뿐 아니라 비(非)확진 사망자가 늘고 있다. 코로나19 환자 진료와 돌봄 인력에 한계가 드러나면서 비확진 환자에게 피해가 돌아가고 있는 것이다. 서울 구로구 미소들요양병원에서 지난 2주간 비코로나 환자가 10명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이 병원의 한 의료진은 30일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