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와이번스 염경엽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프로야구 sk 와이번스 염경엽 감독 자진사퇴

    프로야구 sk 와이번스 염경엽 감독 자진사퇴

    감독직에서 물러난 염경엽 전 SK 감독. [연합뉴스] 프로야구 SK와이번스 염경엽 감독이 자진사퇴했다. 염 감독은 최근 손차훈 단장과 면담을 갖고 올시즌 성적에 대한 책임을 지고 감독직에서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전달했다. 이후 민경삼 대표이사가 염감독과 만났고, 염감독은 재차 감독직 사퇴 의사를 밝혔다. 이에 구단은 내부 논의를 거쳐 염 감독의 자진 사퇴 의사를 ...
  • 염경엽 SK 신임감독 "팬들에게 사랑받는 야구하겠다"

    염경엽 SK 신임감독 "팬들에게 사랑받는 야구하겠다"

    염경엽 SK와이번스 감독은 15일 인천 문학경기장 내 그랜드오스티엄 4층 CMCC홀에서 열린 'SK와이번스 제6대 힐만감독 이임 및 제7대 염경엽 감독 취임식'에서 포부를 ...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선수들의 잠재력을 더 끌어올려 팬들에게 멋진 경기를 보여주며 SK 와이번스를 더 좋은 팀으로 만들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염 감독은 “힐만 감독이 지난 2년 동안 선수들의 ...
  • 땡큐&굿바이 힐만, 웰컴 염경엽

    땡큐&굿바이 힐만, 웰컴 염경엽

    ... 마지막 인사는 후임 염경엽(50) 감독의 이름을 부르는 것이었다. SK는 트레이 힐만 감독과 염경엽 감독의 이·취임식을 15일 인천 문학경기장에서 열었다. SK는 2014년 10월 제5대 사령탑인 ... 성공을 거뒀다. 늘 SK를 위해 기도하겠다"고 했다. 취임 인사를 하고 있는 제7대 SK 와이번스 염경엽 감독. [연합뉴스] 염경엽 감독은 "우승팀 단장으로 만들어준 힐만 감독님과 선수단에 ...
  • SK 와이번스 새 사령탑에 염경엽 단장

    SK 와이번스 새 사령탑에 염경엽 단장

    SK 와이번스 염경엽 신임감독 프로야구 SK 와이번스는 트레이 힐만 감독에 이은 새 사령탑에 염경엽(50·사진) 단장을 선임했다. SK 와이번스는 13일 제7대 감독으로 염 단장을 선임하고 3년 동안 계약금 4억원, 연봉 7억원 등 총 25억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SK 와이번스는 “염 단장은 스마트(Smart)하고 디테일(Detail)한 야구를 지향하는 SK구단의 방향성에 대한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수혁 형은 해피 바이러스…경기장 골든타임 알리고 떠나

    수혁 형은 해피 바이러스…경기장 골든타임 알리고 떠나 유료

    ━ [죽은 철인의 사회] '돌아오지 않는 2루 주자' 임수혁 고려대 시절 '환상의 배터리'로 불린 투수 이상훈과 포수 임수혁. [중앙포토] 지난 6월 25일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염경엽 감독이 쓰러졌다.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더블헤더 1차전, 2회 초 덕아웃에 서 있던 염 감독은 왼쪽으로 스르르 넘어졌다. 인천 길병원으로 이송된 염 ...
  • 수혁 형은 해피 바이러스…경기장 골든타임 알리고 떠나

    수혁 형은 해피 바이러스…경기장 골든타임 알리고 떠나 유료

    ━ [죽은 철인의 사회] '돌아오지 않는 2루 주자' 임수혁 고려대 시절 '환상의 배터리'로 불린 투수 이상훈과 포수 임수혁. [중앙포토] 지난 6월 25일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염경엽 감독이 쓰러졌다.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더블헤더 1차전, 2회 초 덕아웃에 서 있던 염 감독은 왼쪽으로 스르르 넘어졌다. 인천 길병원으로 이송된 염 ...
  • [송지훈의 축구·공·감] 유상철에게, 지휘봉은 아직 이르다

    [송지훈의 축구·공·감] 유상철에게, 지휘봉은 아직 이르다 유료

    ... 누가 단언할 수 있겠나. 그때는 누가 책임질 것인가. 프로스포츠에서 감독은 스트레스를 달고 산다. 멀쩡하던 지도자가 건강을 잃는 경우가 자주 있다. 최근 같은 인천 연고인 프로야구 SK 와이번스 염경엽(52) 감독이 경기 도중 쓰러져 응급실에 실려 갔다. 굳이 멀리서 찾을 것도 없다. 유 전 감독 또한 성적 부담감이 건강을 해친 요인 중 하나다. 그라운드에 선 유 전 감독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