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자프로농구 청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KB 박지수 날았다, 우리은행 6년 천하 끝났다

    KB 박지수 날았다, 우리은행 6년 천하 끝났다 유료

    ... KB의 박지수가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 지은 뒤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자 프로농구 청주 KB스타즈 박지수(21)가 우리은행의 '6년 천하'에 마침표를 찍었다. KB는 ... 그런 상황에서 프로 3년 차 장신 센터 박지수는 조커처럼 강력한 힘을 가진 카드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프로필의 키는 1m93㎝지만 지난해 미국에서 쟀을 때 1m98㎝였다. 농구화를 ...
  • KB 박지수 날았다, 우리은행 6년 천하 끝났다

    KB 박지수 날았다, 우리은행 6년 천하 끝났다 유료

    ... KB의 박지수가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 지은 뒤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자 프로농구 청주 KB스타즈 박지수(21)가 우리은행의 '6년 천하'에 마침표를 찍었다. KB는 ... 그런 상황에서 프로 3년 차 장신 센터 박지수는 조커처럼 강력한 힘을 가진 카드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프로필의 키는 1m93㎝지만 지난해 미국에서 쟀을 때 1m98㎝였다. 농구화를 ...
  • “만세, 박지수 뽑았다” 큰 절 올린 안덕수

    “만세, 박지수 뽑았다” 큰 절 올린 안덕수 유료

    “큰 절 올리겠습니다.” 여자프로농구 청주 KB 스타즈 안덕수(42) 감독은 세상을 다 가진듯한 표정으로 만세를 부르더니 농구 관계자들을 향해 넙죽 엎드렸다. 17일 서울 더 케이 호텔에서 열린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신입선수 선발회에서 일어난 일이다. 농구 관계자들을 향해 큰 절을 올리는 KB 스타즈 안덕수 감독. 안 감독은 “오늘이 태어나서 가장 기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