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대선 포기" 안철수가 치고나간 서울시장 선거…여야 딜레마

    "대선 포기" 안철수가 치고나간 서울시장 선거…여야 딜레마 유료

    4·7 재보선의 하이라이트로 꼽히는 서울시장 보궐선거전은 지난달 20일 출렁댔다. 주요 예상 후보들이 출마 선언을 미루는 가운데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대권 포기, 야권 단일화”를 외치며 치고 나갔다. 여야는 과거 중도층 지지를 받았던 안 대표의 등장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 경선에 주목하는 與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왼쪽), 우상호 더불어민주...
  • 여야 공수처 대치 속, 文의 침묵…靑 "오늘 국회의 날 아닌가" 유료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법 처리를 두고 국민의힘이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에 돌입하는 등 9일 국회가 극한 대치 상황을 보였지만 청와대는 평온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국회에서 이뤄지는 법안 처리 과정에 대해 청와대가 입장을 내는 것은 부적절하다”며 “공수처법 등의 처리가 완료된 뒤에나 공식 입장을 낼지 검토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또 다른 관계자도 ...
  • 여야 내년 예산 558조로 합의…재난지원금에 3조, 백신에 9000억 유료

    역대 최대로 짜인 내년도 '수퍼' 예산이 2조원 더 늘어난다. 당초 정부 제출안보다 2조2000억원 늘어난 558조원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에 1일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합의했다. 정부가 제출한 예산이 국회에서 깎이지 않고 늘어나는 것(순증)은 2010년 예산안 이후 11년 만이다. 지난 9월 정부 제출안에서 7조5000억원 늘고, 5조3000억원 줄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