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후남의 영화몽상] 앤서니 홉킨스, 브래드 피트, 송강호는 정말 조연일까

    [이후남의 영화몽상] 앤서니 홉킨스, 브래드 피트, 송강호는 정말 조연일까 유료

    이후남 문화디렉터 미국 언론의 기대대로 '기생충'의 송강호가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더라면, 정말 멋진 그림이 나올뻔했다. 다음 달 시상식에서 수상자 발표 직전 TV 화면에 함께 비칠 배우들이 워낙 쟁쟁하고 화려해서다. 이미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받은 적 있는 톰 행크스, 앤서니 홉킨스, 알 파치노를 비롯해 브래드 피트, 조 페시 등 이름만 보면 혹시 ...
  • [종합IS] "기선제압" 기적의 SAG 품은 '기생충', 오스카 꿈 아닌 현실

    [종합IS] "기선제압" 기적의 SAG 품은 '기생충', 오스카 꿈 아닌 현실 유료

    ... 19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열린 제26회 미국배우조합상 시상식(Screen Actors Guild Awards·SAG)에서 영예의 앙상블 상(Cast In A Motion Picture)을 수상했다. 송강호·최우식·이선균·박소담·이정은 등 배우들이 무대에 올라 환호하고 있다. / 사진=Gettyimages·이매진스 그 무엇보다 받고 싶은 상, 그리고 받아야 할 상은 귀신같이 싹쓸이 ...
  • ['기생충' in 아카데미①] "오스카 보인다" 6개 후보지명 '새 역사'(종합)

    ['기생충' in 아카데미①] "오스카 보인다" 6개 후보지명 '새 역사'(종합) 유료

    ... 진출한 것은 '기생충'이 처음. 지난해 5월 칸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을 시작으로 '기생충'이 걷고 있는 모든 길은 한국 영화의 새 역사이자 영광이다. '기생충'은 전원 백수인 기택(송강호)네 장남 기우(최우식)가 가족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으며 박사장(이선균)네 과외선생 면접을 보러 가면서 시작되는 예기치 않은 사건을 그려낸 가족희비극이다. '기생충'은 13일 오후 10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