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소통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사설] 임기 후반기 '소통 출발' 국정 기조 변화로 이어져야

    문재인 대통령이 소통에 방점을 두며 임기 후반기를 시작했다. 문 대통령은 어제 여야 5당 대표와 청와대에서 만찬을 함께 했다. 문 대통령의 모친상 조문에 대한 답례 형식으로 성사된 이날 만찬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등과 현안에 관해 대화를 나눴다. 앞서 오후에는 청와대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김상조 정책실장, 정의용 안보실장이 출입기자들과 ...
  • '소통하려면 마음의 추리닝을 입어라' 이건 무슨 뜻일까

    '소통하려면 마음의 추리닝을 입어라' 이건 무슨 뜻일까

    ... 그렇지 않아도 불통의 시대인데 혁명이 도래하여 또 한 번 막이 쳐지는 느낌이다. 밤낮으로 스마트폰을 손에 쥐고 따라가도 헉헉거리기 일쑤이다. ━ 빠르고 급하고 조급한 세상에서 과연 소통은 가능한 걸까? 『유쾌한 소통의 법칙 67』, 김창옥 지음. 소통전문가 김창옥의 『유쾌한 소통의 법칙 67』에 보면 '소통하려면 1분만 기다려라'는 내용이 첫 번째로 나온다. 이 조급증의 ...
  • 대웅제약, '소통점심'으로 수평적이고 자유로운 소통 경영

    대웅제약, '소통점심'으로 수평적이고 자유로운 소통 경영

    소통점심, 비어파티, 등산 등 임직원들이 함께 하는 다채로운 소통 문화 이어와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이 즐겁게 일할 수 있는 환경과 수평적인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해 임직원이 함께하는 자리를 통해 지속적으로 소통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지난 3월 전문경영인 체제로 전환되며 대웅제약의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전승호 사장은 직원들이 회사의 나아갈 방향을 잘 이해할 ...
  • 한국소통학회, '지역미디어와 지역소통 활성화 전략' 학술 세미나 개최

    한국소통학회, '지역미디어와 지역소통 활성화 전략' 학술 세미나 개최

    【창원=뉴시스】강경국 기자 = 한국소통학회가 주최하고, 한국언론진흥재단이 후원하는 '지역미디어와 지역소통 활성화 전략' 학술 세미나가 3일 오후 부경대 미래관에서 열렸다. 세미나는 6·13 지방선거 이후 지방자치단체, 지역 언론 등을 둘러싼 지역 소통 문제를 진단하고, 이를 학문적 관점에서 분석하기 위해 마련됐다. 세미나는 남인용 한국소통학회장(부경대 신문방송학과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강한 가족] 남북 보건의료 용어 통일, 생명 살리는 소통의 시작

    [건강한 가족] 남북 보건의료 용어 통일, 생명 살리는 소통의 시작 유료

    ... 만남을 목도하며 가졌던 희망이다. 그러나 70년 동안 지속돼 온 분단의 벽은 높고도 공고했다. 경색은 막힘이다. 숨통이 막히면 죽게 되고, 혈관이 막히면 세포와 조직이 죽는다. 주변 세포와 소통하지 않는 암세포는 생명을 잠식한다. 그래서 경색과 불통의 결과는 '생명 없음'이다. 그런 절망적인 상황일수록 우리는 생명을 살리는 끈을 놓을 수 없다. 역설적이게도 절망에서 잉태되는 생명이 더 ...
  • [건강한 가족] 남북 보건의료 용어 통일, 생명 살리는 소통의 시작

    [건강한 가족] 남북 보건의료 용어 통일, 생명 살리는 소통의 시작 유료

    ... 만남을 목도하며 가졌던 희망이다. 그러나 70년 동안 지속돼 온 분단의 벽은 높고도 공고했다. 경색은 막힘이다. 숨통이 막히면 죽게 되고, 혈관이 막히면 세포와 조직이 죽는다. 주변 세포와 소통하지 않는 암세포는 생명을 잠식한다. 그래서 경색과 불통의 결과는 '생명 없음'이다. 그런 절망적인 상황일수록 우리는 생명을 살리는 끈을 놓을 수 없다. 역설적이게도 절망에서 잉태되는 생명이 더 ...
  • 세무조사 나온 줄 알았더니…국세청 직원 “절세 이렇게”

    세무조사 나온 줄 알았더니…국세청 직원 “절세 이렇게” 유료

    손창호 국세청 납세자소통팀장(오른쪽 아래)이 한 중소기업 민원을 듣고 있다. 납세자소통팀은 고충 처리·민원 해결 전담 부서다. [사진 국세청] “안녕하세요. 국세청 납세자소통팀에서 나왔습니다.”(손창호 팀장) “무슨 일로 오셨죠? 우리 회사는 세금을 성실하게 납부하고 있는데요.”(한 중소기업 사장) “세무조사 아니니까 안심하셔도 됩니다. 현장의 세금 고충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