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탄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글로벌 아이] '코로나 봉쇄' 1년, 머나먼 워싱턴의 봄

    [글로벌 아이] '코로나 봉쇄' 1년, 머나먼 워싱턴의 봄 유료

    ... 이젠 주위에도 확진자가 적지 않다. 소식이 들려올 때마다 움츠러든다. 백신 생산과 배송이 바이러스 전파 속도를 따라가지 못한다. 언제 일상을 찾을 수 있느냐는 질문에 조 바이든 대통령은 예측치를 점점 늦춘다. 2월엔 성탄절쯤이라고 하더니 3월엔 “내년 이맘때쯤”이라고 했다. 백신을 맞을 수 있을 때까지 몸과 마음을 잘 다스리며 버텨보자. 박현영 워싱턴특파원
  • '양념 없는' 미니멀 아트 추구한 황현욱, 맹물 미역국 즐겨

    '양념 없는' 미니멀 아트 추구한 황현욱, 맹물 미역국 즐겨 유료

    ... 했지만 그 안에는 담배갑만 가득 들어 있었다. 일용의 양식에 만족하는 황현욱은 음식 재료를 딱 하루 치만 샀고 싱싱한 상태에서 다 소비했기에 따로 냉장고가 필요 없었다. 평소 농담처럼 성탄절 이브에 세상 떠나 나중에 그의 부인이 된 김춘화에게 잘 보이려고 자신만의 레시피대로 라면을 끓여 주었다. 큼직하게 썬 감자를 먼저 넣고 익힌 다음 라면과 미역을 넣었다. 천하제일의 라면맛이 ...
  • '양념 없는' 미니멀 아트 추구한 황현욱, 맹물 미역국 즐겨

    '양념 없는' 미니멀 아트 추구한 황현욱, 맹물 미역국 즐겨 유료

    ... 했지만 그 안에는 담배갑만 가득 들어 있었다. 일용의 양식에 만족하는 황현욱은 음식 재료를 딱 하루 치만 샀고 싱싱한 상태에서 다 소비했기에 따로 냉장고가 필요 없었다. 평소 농담처럼 성탄절 이브에 세상 떠나 나중에 그의 부인이 된 김춘화에게 잘 보이려고 자신만의 레시피대로 라면을 끓여 주었다. 큼직하게 썬 감자를 먼저 넣고 익힌 다음 라면과 미역을 넣었다. 천하제일의 라면맛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