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살생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김무성 화끈한 고백 "2016년 새누리 살생부 40명 명단 봤다"

    김무성 화끈한 고백 "2016년 새누리 살생부 40명 명단 봤다"

    ... 얘기를 들어보기 위해서였다. 김 전 대표는 인터뷰 중 “내가 얘기를 안 하다 오늘 모처럼 하는데, 화끈하게 해 보자”면서 정국의 분수령이었던 '2016년'으로 거슬러 올라갔다. ━ #살생부는 사실…처음으로 존재 인정한 김무성 “살생부, 그거 사실이다. ” 김 전 대표가 처음 털어놓은 말이다. 살생부란 공천 배제자 명단을 말한다. 지난 2016년 2월 25일, 새누리당 살생부의 ...
  • 이번에도 어김없이 등장…논란의 살생부 실체 있나

    이번에도 어김없이 등장…논란의 살생부 실체 있나

    [앵커] 총선이 열리는 4년마다 되풀이되는 살생부 논란. 이번에도 어김없이 등장했습니다. 김무성 대표와 친박계는 지난주 "서로 용납하지 않겠다"며 목소리를 높이더니, 이번엔 공천 살생부의 실체를 놓고 어수선한 분위기입니다. 이성대 기자가 옆에 나와 있습니다. 오늘(29일) 대질심문이 이루어지리라고 본 사람은 없을 것 같긴 합니다. 아무튼 김무성 대표는 참석을 ...
  • [여당] 김무성, '살생부' 자작극 논란…친박 "대표 사퇴"

    [여당] 김무성, '살생부' 자작극 논란…친박 "대표 사퇴"

    [앵커] 5시 정치부회의 시작하겠습니다. 여당이 살생부 파문으로 시끄럽습니다. 정두언 새누리당 의원이 김무성 대표로부터 현역의원 40여 명의 명단이 담긴 살생부에 대해 들었다고 주장했는데요, 김 대표는 그런 이야기한 적 없다고 부인했습니다. 오늘(29일) 정치부회의는 진실공방으로 번지는 여당 살생부 파문부터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먼저 여당 40초 뉴스 시작합니다. ...
  • [여당 발제] '살생부' 나도는 전당대회…파장은 어디로

    [여당 발제] '살생부' 나도는 전당대회…파장은 어디로

    [앵커] 마지막으로 여당 40초 발제 들어보겠습니다. [기자] ▶ 살생부까지 등장 살생부 잘 아시죠? 앞으로 죽일 사람의 이름을 써놓은 장부인데요. 새누리당 당권 주자들 사이에서 상대 진영 살생부가 돌아다니고 있다는 얘기가 들립니다. 여당 전당대회, 정말 대단하군요! ▶ 혁신 마케팅 먹힐까? 새누리당을 바꾸는 혁신위, 줄여서 '새바위'. 20대 이준석 씨를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속으로] 오늘의 논점 - 새누리당 공천 갈등

    [사설 속으로] 오늘의 논점 - 새누리당 공천 갈등 유료

    ... 그전엔 위원회가 만장일치로 김무성 대표의 선거구(부산 중-영도)가 포함된 경선 지역 32곳을 확정했으나 이한구 위원장이 발표 직전 김 대표 지역만 빼는 독단을 저질렀다. 이 위원장은 처음엔 살생부 논란에 얽혀 있는 다른 당사자들과 형평을 맞추기 위해 제외했다고 하더니 그다음엔 다른 최고위원들과 함께 발표하려고 한 것이라고 말을 바꿨다. 절차와 합의를 외면한 데다 평소 이 위원장의 장점으로 ...
  • [현장에서] “찌라시” “자작극” “음모의 곰팡이”…살생부 논란 키운 중진들 가벼운 입

    [현장에서] “찌라시” “자작극” “음모의 곰팡이”…살생부 논란 키운 중진들 가벼운 입 유료

    새누리당 회의실 백보드에 걸린 국민 쓴소리. 새누리당이 며칠간 '살생부' 논란으로 시끄러웠다. 현역 의원 40여 명이 올랐다는 살생부 논란을 키우는 데는 이런 단어들이 주요한 역할을 했다. '찌라시(사설 정보지)' '자작극' '음모정치' '곰팡이'…. 지난달 29일 새누리당은 살생부의 진상을 규명한다며 최고위원회만 오전·오후 세 차례 열었다. “야당의 ...
  • '한순간 훅 간다'는 배경막 앞에서 치고받은 새누리

    '한순간 훅 간다'는 배경막 앞에서 치고받은 새누리 유료

    ... 쓴소리만 선정해 인쇄했다고 밝혔다. 원유철 원내대표(왼쪽)와 서청원 최고위원(오른쪽)이 배경막을 바라보고 있다. 김무성 대표(가운데)는 최고위원회의에서 “그 누구에게도 공천과 관련된 문건, 살생부 운운한 바 없다”고 말했다. [사진 강정현 기자] 29일 새누리당은 하루 종일 혼란스러웠다. 현역 의원 40명의 물갈이 명단을 뜻하는 이른바 '살생부'의 진상 규명을 위해 최고위원회만 오전·오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