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복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투쟁 끝에 '복직의 기쁨'…한편에선 '여전한 기다림'

    투쟁 끝에 '복직의 기쁨'…한편에선 '여전한 기다림'

    [앵커] 새해 첫날을 맞이하는 노동계의 표정은 엇갈렸습니다. 오랜 투쟁 끝에 얻어낸 복직의 기쁨을 동료들과 함께 나누는 사람들도 있었고, 해가 바뀌는 그 순간에도 가족들과 함께하지 못하고 거리에서, 또 천막에서 농성을 이어간 사람들도 있습니다. 하혜빈 기자가 만났습니다. [기자] 2019년 마지막 날인 어제(31일) KTX 승무원 50명이 회사로 돌아왔습니...
  • 10년 만의 복직 앞두고…쌍용차, 46명에 일방적인 무기한 '유급 휴직' 통보

    10년 만의 복직 앞두고…쌍용차, 46명에 일방적인 무기한 '유급 휴직' 통보

    [앵커] 내년 1월 2일에 복직될 예정이었던 쌍용차 노동자 46명이 유급휴직 통보를 받았습니다. 꼬박 10년을 기다려서 첫 출근이 눈앞이었는데 회사의 일방적인 통보로 또다시 마음이 무너져내렸습니다. 류정화 기자가 만나봤습니다. [기자] 지난 해 9월 쌍용자동차 노·사·정, 119명 복직 합의 지난해 12월 71명 1차 복직 지난 크리스마스이브 2차 복직 대...
  • 복직한 조국 교수, 내년 서울대 로스쿨 강의 개설 신청했다

    복직한 조국 교수, 내년 서울대 로스쿨 강의 개설 신청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내년 1학기에는 서울대에서 강의를 할 것으로 보인다. 11일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은 조 전 장관이 지난 9일 강의 개설 계획 내용이 담긴 이메일을 보냈다고 밝혔다. [사진 중앙포토, 뉴스1]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로 지난 10월 복직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내년 1학기에는 서울대에서 강의할 예정이다. 11일 서울대 법학전문대...
  • [뉴스체크|사회] 전교조 해직교사 복직 요구

    [뉴스체크|사회] 전교조 해직교사 복직 요구

    1. 연천서 3중 추돌…군인 4명 사망 어제(21일) 저녁 8시쯤 경기도 연천군의 한 국도에서 차량 석대가 잇따라 부딛혀 4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습니다. 사망자들은 모두 같은 차에 타고 있던 20대 군 부사관들로 알려졌습니다. 다른 두 차량에 타고 있던 3명도 부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2. '과제물 대필' 대입 컨설팅...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오세정 “조국 복직, 꼭 그렇게 해야했나 느낌 있었다”

    오세정 “조국 복직, 꼭 그렇게 해야했나 느낌 있었다” 유료

    오세정 서울대 총장과 유은혜 교육부 장관(오른쪽)이 21일 국회에서 열린 교육위원회의 교육부와 소관 기관 종합감사에서 대화하고 있다. 오 총장은 서울대 교수로 복직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해 '강의도 못하는 상황에서 그렇게 해야 했나 하는 느낌이 있었다“고 말했다. [뉴시스] 장관 사퇴 직후 서울대 교수로 복직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두고 오세정 서...
  • 조국 교수 복직에 '분노의 표창장' 보낸 9개 대학생·청년단체

    조국 교수 복직에 '분노의 표창장' 보낸 9개 대학생·청년단체 유료

    17일 '내일을 위한 오늘' '2039' '나비미래회의' 등 9개 청년단체가 조국 사태를 풍자하기 위해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에 지난 16일 팩스로 '분노의 표창장'을 보냈다고 밝혔다. [사진 청년단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서울대 복직을 반대하는 학생 단체가 풍자 창작물을 보내거나 대자보를 붙이는 등 행동에 나서고 있다. 17일 '2039' '나비미래회...
  • [바로잡습니다] 10월 17일자 중앙일보 사설 '조국의 '팩스 복직' 덥석 받아준 서울대 당국, 부끄럽지 않나' 유료

    ◆10월 17일자 중앙일보 사설(조국의 '팩스 복직' 덥석 받아준 서울대 당국, 부끄럽지 않나)에서 '박찬욱 교육 부총장'을 '홍기현 교육 부총장'으로 바로잡습니다. 박 전 부총장은 8월 말 명예교수로 추대돼 이번 복직 결재와는 무관하기에 바로잡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