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발원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역지사지(歷知思志)] 적벽

    [역지사지(歷知思志)] 적벽 유료

    ... 않았다. 중원에서 승승장구하던 조조에겐 뼈아픈 정치적 실패였다. 적벽(赤壁)은 지금의 후베이성 가어현 인근으로, 우한(武漢)의 코앞이다. 최근 미국과 영국의 정보기관에서는 코로나19의 발원지로 다시 우한의 실험실을 주목하고 있다고 한다. 자연 발생설이 힘을 잃고 있다는 것이다. 진실은 중국 정부만이 알고 있을 것이다. 다만 코로나19 통제에 일찌감치 성공한 중국은 올해 경제 성장률이 ...
  •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일본보다 중국이 더 싫다" "중국과 엮이면 기업 이미지 타격"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일본보다 중국이 더 싫다" "중국과 엮이면 기업 이미지 타격" 유료

    ... 확인된다. 미국 싱크탱크인 시카고 카운슬의 최근 조사에서 한국인의 중국 선호도는 10점 만점에 3.1점으로 일본(3.2)보다 뒤처졌다. 이희옥 성균관대 교수는 “2017년의 사드 보복과 중국이 발원지였던 지난해 코로나 사태에 이어 최근의 김치 파동을 겪으면서 중국에 대한 감정이 급격히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며 “일찍이 보지 못하던 현상”이라고 말했다. 전례없이 높아진 반중 감정의 ...
  • 확진 700명대, 백신 가뭄···여권의 자랑 'K방역' 1년만에 꼬였다

    확진 700명대, 백신 가뭄···여권의 자랑 'K방역' 1년만에 꼬였다 유료

    ... 코로나19 2차 대유행은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가 진원지로 지목됐다. 당시 여권은 전광훈 담임목사를 강하게 비판하며 코로나19 확산의 책임을 추궁했다. 뉴스1 지난해 1·2차 대유행은 발원지가 명확했다. 지난해 2월 대구 지역을 중심으로 퍼졌던 1차 대유행 때는 신천지 교회가. 지난해 8월 2차 대유행은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가 집단 감염 진원지였다. 이에 정부·여당은 “강력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