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간인 불법사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과거사위 "검찰, 'MB정부 민간인 불법사찰' 부실수사"

    과거사위 "검찰, 'MB정부 민간인 불법사찰' 부실수사"

    【서울=뉴시스】나운채 기자 = 이명박정부 청와대와 국무총리실이 민간인을 불법 사찰했다는 의혹과 관련해서 당시 검찰 수사가 부실했기 때문에 정치 권력을 보호하는 결과가 초래했다고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결론 내렸다.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는 지난 21일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으로부터 이명박정부 '청와대 및 국무총리실 민간인 사찰 사건' 조사 결과를 보고 받은...
  • '민간인 불법사찰'이란 무엇인가

    '민간인 불법사찰'이란 무엇인가

    【서울=뉴시스】고승민 기자 =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서 서영교 원내수석부대표가 자유한국당 측에서 제기한 청와대 특감반원 김태우 추가 사찰 의혹 등에 대해 '민간인 불법사찰'이란 무엇인지 표를 들어 정의하고 있다. 2018.12.20. kkssmm99@newsis.com
  • 불법 민간인 사찰이냐 아니냐 혼선 왜? 靑 모호한 감찰 대상 규정 때문

    불법 민간인 사찰이냐 아니냐 혼선 왜? 靑 모호한 감찰 대상 규정 때문

    문재인 정부에서도 민정수석실이 직무 범위에서 벗어나 민간인에 대한 감찰 활동을 벌였는지 여부가 쟁점화 되고 있다. 이에 대해선 청와대 반부패비서관실 산하 특별감찰반에서 근무하다 검찰로 복귀 조치된 김태우 수사관과 청와대 해명이 엇갈린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중앙포토] ━ 김 수사관 VS 청와대 엇갈리는 해명 우선 금품수수 의혹이 불거진 우윤근 주 ...
  • [일문일답]靑 "前특감반원에 민간인 사찰 불법지시한 적 전혀 없어"

    [일문일답]靑 "前특감반원에 민간인 사찰 불법지시한 적 전혀 없어"

    【서울=뉴시스】김태규 기자 =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전직 청와대 특감반원 김태우씨의 첩보보고 과정에서 청와대 차원의 민간인 사찰 지시는 전혀 없었고, 업무영역을 벗어난 것은 폐기 처분했다고 17일 밝혔다. 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 뒤, '지난 정부에서는 민간인 사찰로 처벌 받았던 관련자들이 특정 인물에 대해 조사하라는 위에서의 지시를 받았던 부분이 있...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민간인 불법사찰' 박영준 전 차관 징역 2년 유료

    서울고법 형사4부(부장 문용선)는 민간인 불법사찰을 지시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 등으로 기소된 박영준(53) 전 지식경제부 차관에 대한 항소심에서 1심과 같은 징역 2년에 추징금 1억9478만원을 선고했다. 불법사찰과 증거인멸 등의 혐의로 박 전 차관과 함께 기소돼 1심에서 징역 2년6월을 받은 이영호(49) 전 청와대 고용노사비서관의 항소도 기각...
  • 민간인 불법사찰 이영호 청와대 민정수석 뒤도 캤다” 유료

    국무총리실의 민간인 불법사찰 사건 관련자 재판 과정에서 “이영호 전 청와대 고용노사비서관이 청와대 민정의 뒤도 캤다”는 주장이 나왔다. 12일 서울중앙지법 형사 38부(부장 심우용) 심리로 열린 박영준(52·구속) 전 지식경제부 차관, 이영호(48·구속) 전 청와대 고용노사비서관, 이인규(56) 전 총리실 공직윤리지원관의 결심공판에서다. 이인규 전 지원...
  • 내곡동 이어 민간인 불법사찰 … 의혹사건 종결 서두르는 검찰 유료

    검찰이 수개월씩 수사해 온 정치적 의혹 사건들에 대한 수사 마무리를 서두르고 있다. 이달 중으로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와 서울중앙지검이 수사해 온 주요 사건들을 종결할 방침이다. 외견상 6월 말 검찰 정기인사를 앞두고서라지만 6개월여 남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정치권발 대형 폭로전이 예상됨에 따라 수사 전열을 정비하기 위한 차원이 아니냐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