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리메이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최민식 “차기작 에서는 코피만 나와도 사절!”

    최민식(48)은 "차기작에서는 코피만 나와도 사절이다"며 고개를 내저였다. 영화 '악마를 보았다' 속 연쇄살인범 장영철을 연기한 그는 지난 5개월 간의 촬영기를 "오십을 바라보는 나이가 돼 참 못할 짓"이라고 회상했다. "시사회 날 아내가 장모님과 함께 보러 오겠다고 하더라고요. 극구 말렸죠. 저도 요즘 제가 무서운데, 장모님이 스크린 속 저를 ...
  • 김성수·김창렬, 야구 이어 볼링 프로그램도 함께

    탤런트 김성수와 DJ DOC 김창렬이 볼링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의 MC로 나선다. KBS 2TV '천하무적 야구단'에 함께 출연중인 이들이 야구에 이어 볼링으로 의기투합 해 눈길을 끈다. 김성수와 김창렬은 18일부터 케이블 채널 XTM의 신규 프로그램 '럭키 스트라이크 300'에서 볼링 아마추어팀을 꾸리고 훈련에 임한다. 이들 외에도 박...
  • 2월 스릴러들의 뜨거운 삼파전

    2월 스릴러들의 뜨거운 삼파전

    1월의 궁핍한 한국 영화 라인업이 실망스럽다면, 조금만 기다리시라. 여기, 관객의 심장을 요동치게 할 스릴러 세 편이 화려한 2월의 포문을 열 채비를 마쳤다. 관객들을 뜨거운 각축전으로 초대할 (가나다 순)을 미리 만나본다. 각각의 개성으로 똘똘 뭉친 기대작들이다. ● 마린보이 범죄 액션 영화의 진화 우리가 알고 있는 마린보이가 아니다. 이제부터 마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