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더불어민주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판사 문건' 두고…"명백한 위법" vs "축구심판 성향 파악"

    '판사 문건' 두고…"명백한 위법" vs "축구심판 성향 파악"

    ... 농단'을 폭로했던 판사 출신 이탄희 민주당 의원은 바로 이게 위법행위라고 주장합니다. 2019년 말 검찰개혁위가 문제가 있다고 지적해 대검이 즉시 중단을 발표한 행위란 겁니다. [이탄희/더불어민주당 의원 : (대검 수사정보정책관실은) 엄격하게 범죄와 관련된 정보만 수집할 수 있는 부서입니다. 공직자를 포함한 민간인에 대해 동향을 수집했다고 하면 명백하게 불법인 사찰입니다.] 민주당에선 ...
  • 발등에 불 떨어진 與…3차 지원금 결정에 '文의 사인' 있었다

    발등에 불 떨어진 與…3차 지원금 결정에 '文의 사인' 있었다

    ... 국회의 증액 요구가 월등히 많은데 거기에다가 금번 본예산에 맞춤형 피해지원금(재난지원금)까지 반영하자고 해서, 어느 때보다 감액도 증액도 더 어려운 상황이 됐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를 맡은 박홍근 의원은 27일 같은 당 소속 의원들에게 장문의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갑자기 등장한 '맞춤형 피해지원금'을 반영하느라 지역 민원성 예산 반영이 어려울 수 있다는 점을 미리 ...
  • 국회 법사위 사흘째 '마비'…여당, 공수처법 속도조절

    국회 법사위 사흘째 '마비'…여당, 공수처법 속도조절

    ... 여당이 속도를 내던 입법 과제에 '노란불'이 켜졌습니다. 여당 지도부는 여러 차례, 당의 주요 입법 과제를 거론하며 정기국회 내 처리하겠단 의지를 보였었는데요. [이낙연/더불어민주당 대표 (지난 20일) : 저를 포함한 민주당 의원 모두는 그 책임에 부응해야 합니다. 우리는 그것을 정기국회 안에 마무리할 것입니다. 내년도 예산안을 법정시한 안에 처리해야 하는 것은 두말할 ...
  • 윤석열, 직무 복귀 가능할까…오는 30일 집행정지 심문

    윤석열, 직무 복귀 가능할까…오는 30일 집행정지 심문

    ... 특정 판결로 이념적 낙인을 찍고, 인격을 모욕하고, 공개되지 않은 개인 정보라며 권위주의 정권 시절 정보기관의 불법사찰과 다를 바 없다고 주장했는데요. 민주당도 마찬가집니다. [김태년/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재판을 할 때 차장 특이사항으로 'OO 차장검사의 처제이니 재판부가 이 인맥관계를 잘 활용해서 재판을 유리하게 이끌어라', '언론동향에 민감한 재판부이니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국정원 대공수사권 폐지, 졸속 개정은 안 된다 유료

    국가안보에 심대한 악영향을 줄 수 있는 국가정보원법 개정안을 거대 여당이 단독 처리하려는 움직임이다. 절차도, 내용도 모두 부적절하다. 공론화와 국민적 공감대부터 마련해야 한다.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24일 국회 정보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에서 야당의 반대를 무시하고 국정원법 개정안을 단독 의결했다. 여당 안은 국정원 명칭 현행 유지, 정치 관여 금지 항목 구체화, ...
  • 하루 583명 확진…군은 2.5단계 격상

    하루 583명 확진…군은 2.5단계 격상 유료

    ... 사업장이 문을 닫아야 하므로 국민이 어느 정도 수용할지 검토해 보겠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수능을 앞두고 거리두기 2.5단계 격상을 적극 검토해야 한다는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답하면서다.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거리두기 2.5단계 격상 조건은 일주일간 일평균 ...
  • 하루 583명 확진…군은 2.5단계 격상

    하루 583명 확진…군은 2.5단계 격상 유료

    ... 사업장이 문을 닫아야 하므로 국민이 어느 정도 수용할지 검토해 보겠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수능을 앞두고 거리두기 2.5단계 격상을 적극 검토해야 한다는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답하면서다.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거리두기 2.5단계 격상 조건은 일주일간 일평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