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단성사영화역사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아내가 받은 한밤중의 괴전화 "너만 신영균 데리고 사냐"

    아내가 받은 한밤중의 괴전화 "너만 신영균 데리고 사냐" 유료

    ... [사진 신영균예술문화재단] 요즘처럼 보고 듣고 즐길 거리가 많지 않던 1960~70년대, 영화는 많은 사람에게 유일한 즐거움이었다. 당시 극장가는 어른이나 아이 할 것 없이 영화를 보려는 ... 끈끈해지고 있다. 장학사업도 재단을 설립하면서 시작했으니 올해로 10년째가 된다. 국내 첫 영화관인 단성사 빌딩을 인수해 영화역사관으로 재탄생시킨 백성학 영안모자 회장도 앞으로 장학금 기부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