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뇌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이명박 전 대통령 '구치소 재수감'…'삼성 뇌물'에 발목

    이명박 전 대통령 '구치소 재수감'…'삼성 뇌물'에 발목

    [앵커] 들으신 대로 뇌물과 횡령 액수를 2심 재판부는 더 크게 보면서 형량이 늘어났습니다. 항소심 과정에서 검찰이 뇌물액 50억 원을 더 추가했었고 2심 재판부는 1심보다 27억 원가량을 더 뇌물로 봤습니다. 이어서 이도성 기자입니다. [기자] 이명박 전 대통령은 형량이 늘어나면서 동부구치소에 재수감됐습니다. 발목을 잡은 건 삼성의 뇌물이었습니다. 앞서 ...
  • [뉴스체크|사회] 해운대 해수욕장 '뇌물' 공무원 적발

    [뉴스체크|사회] 해운대 해수욕장 '뇌물' 공무원 적발

    1. 정경심 재판부 전원교체…대등재판부 딸의 표창장 위조 혐의 등으로 기소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교수 사건을 심리해온 재판부가 전원 교체됐습니다. 경력이 대등한 3명의 부장판사가 사건을 나눠 맡는 형태의 대등 재판부로 바뀔 예정입니다. 이처럼 재판부 구성이 바뀌면서 새롭게 사건을 맡은 판사들이 기록을 검토하는데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
  • 이건희 회장 특별사면 언급…MB '삼성 뇌물' 27억 추가

    이건희 회장 특별사면 언급…MB '삼성 뇌물' 27억 추가

    [앵커] 이명박 전 대통령은 삼성에서 받은 뇌물 가운데 27억여 원이 추가로 인정됐습니다. 형량이 늘어난 이유이기도 합니다. 법원은 삼성이 건넨 뇌물 이유로 이건희 회장의 특별사면을 의심했습니다. 이어서 이도성 기자입니다. [기자] 이명박 전 대통령은 형량이 늘어나면서 동부구치소에 재수감됐습니다. 발목을 잡은 건 삼성의 뇌물이었습니다. 앞서 검찰은 지난해 ...
  • MB, 2심서 징역 17년 '구치소 재수감'…뇌물액·형량 늘어

    MB, 2심서 징역 17년 '구치소 재수감'…뇌물액·형량 늘어

    [앵커] 이명박 전 대통령이 11개월 만에 다시 구치소에 수감됐습니다. 2심 재판부가 삼성에서 받은 뇌물 등을 인정하면서 1심보다 2년이 더 많은 징역 17년을 선고하고 보석을 취소한 겁니다. 송우영 기자입니다. [기자] 재판부는 34분 동안 이명박 전 대통령의 유죄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뇌물 수수와 자동차 부품업체 다스를 둘러싼 횡령에 대한 내용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