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온 변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탄소 청구서' 회피는 정답 아니다

    [노트북을 열며] '탄소 청구서' 회피는 정답 아니다 유료

    ... 열며 7/28 EU나 미국이 아직 개념도 낯선 탄소국경세를 도입하는 표면적인 이유는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실제 지구촌 곳곳에서 발생하는 기상재해나 이상기온을 보면 온실가스 ... 0(중립)이 된다는 의미의 탄소 중립은 전 지구적 과제가 됐다. 하지만 탄소 국경세 그 이면에는 기후변화를 빌미로 새로운 관세를 매겨 추가 세원을 확보하겠다는 계산이 깔려 있다는 걸 무시할 수 없다. ...
  •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취약계층 몰아붙이는 폭염…주거환경 개선 등 근본 대책 필요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취약계층 몰아붙이는 폭염…주거환경 개선 등 근본 대책 필요 유료

    강찬수 환경전문기자 폭염의 기세가 대단하다. 최근 보름 동안 서울의 최고기온 평균은 33.6도로 평년보다 5도나 높다. '최악의 더위'를 기록했던 2018년과 같은 수준이다. 2018년 ... 포장된 도로나 주차장·건물은 낮 동안 열을 흡수하고 그 열을 주변 대기로 방출한다. 미국 기후변화 연구단체인 '클라이밋 센트럴(Climate Central)'에 따르면, 열섬 효과는 도시의 ...
  • “인공태양으로 무한 에너지 생성, 30년 뒤 꿈 이뤄질 것”

    “인공태양으로 무한 에너지 생성, 30년 뒤 꿈 이뤄질 것” 유료

    ... '불가마 폭염'이란 말까지 등장했다. 예상보다 빨리 끝난 장마에 최근 서울의 여름 한낮 기온이 섭씨 36도까지 치솟고 있다. 기상청은 올해 여름, 일부 내륙지역의 경우 낮 최고 40도에 ... 이산화탄소가 지구의 온도를 올리고, 기후 위기를 불러일으킨다는 얘기다. 해결책은 결국, 에너지원의 변화다. 인류가 에너지를 만들기 위해 땅속에서 더는 탄소를 끄집어내지 말아야 한다. 태양광과 풍력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