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업은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소문 포럼] 금융허브 변방으로 밀려난 한국

    [서소문 포럼] 금융허브 변방으로 밀려난 한국 유료

    ... 미국의 제재 움직임으로 홍콩의 자본·인재 이탈이 예상돼온 터였다. 현재 홍콩의 안전판은 본토 기업의 상장과 투자다. 본토 기업은 홍콩증권거래소 상장사 수의 절반이다. 시가총액으론 80%다. ... 사기 범죄의 온상이 됐다. 여기에 주요 금융 공공기관 6곳이 지방으로 이전했다. 지금은 국책은행도 검토 대상이다. 국가균형발전은 헌법상 의무지만, 금융은 집적(集積) 효과의 산업이다. 정치 ...
  • [이철호 칼럼니스트의 눈] 금융 사기꾼들이 무차별 정치 폭로에 나선 까닭은…

    [이철호 칼럼니스트의 눈] 금융 사기꾼들이 무차별 정치 폭로에 나선 까닭은… 유료

    ... 목표수익률을 제시해 안정적인 투자로 포장했다. 이렇게 끌어모은 돈으로 당초 약속과 달리 비상장기업의 사모 사채에 투자하거나 무자본 M&A의 기업사냥을 벌였다. 아예 통째로 빼돌리기도 했다. ... 최소한도를 1억원에서 3억원으로 올리며 진입규제 장벽을 높이고 있다. 불완전 판매를 줄이기 위해 은행 창구 판매도 막고 있다. 하지만 사모펀드는 75%가 증권사에서 팔린다. 또 사모펀드의 개인투자 ...
  • [뉴스분석] “전세 뾰족한 수 없다”더니 24번째 대책…전세난 불끌까

    [뉴스분석] “전세 뾰족한 수 없다”더니 24번째 대책…전세난 불끌까 유료

    ... 대신 매매 수요로 유도하는 정책을 쓰긴 어렵다”고 지적했다. 이 때문에 상당수 부동산 시장 전문가는 대책이 나와도 단기간에 전셋값이 안정을 찾긴 어렵다고 입을 모은다. 김연화 IBK기업은행 부동산팀장은 “물량을 공급하는 데 시간이 필요한데 공공임대 공급으로 대기수요를 잡아두긴 쉽지 않다”며 “특히 임대차보호법 시행에 따른 시장의 혼란까지 고려하면 내년 상반기까지 전세난이 지속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