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상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국 3월기온 역대 최고…영국·프랑스 60년대 이후 최고 유료

    유난히 따뜻했던 3월 한반도의 기온이 역대 기록을 모두 갈아치웠다. 6일 기상청에 따르면 올해 3월 평균 기온(8.9도)은 전국 규모로 관측소가 설치된 1973년 이후 가장 높았다. 평년보다 3.1도 높은 수치다. 최고기온(14.9도)과 최저기온(3.4도) 모두 최고값을 기록했다. 앞서 서울의 벚꽃 개화 시기도 평년보다 17일 빠른 지난달 24일이었다. 1922년 ...
  • [한 컷] 남산 벚꽃 물결 넘실

    [한 컷] 남산 벚꽃 물결 넘실 유료

    한 컷 4/7 서울 남산을 휘감고 오르는 순환길의 벚꽃 터널이 절정입니다. 기상청은 투표날인 오늘(7일) 서울과 부산은 미세먼지 없이 맑겠지만, 일교차가 크겠다고 예보했습니다. 김상선 기자
  • “연평균 12도선, 10년 전엔 서산…지금은 고양까지 올라와”

    “연평균 12도선, 10년 전엔 서산…지금은 고양까지 올라와” 유료

    박광석 기상청장이 지난 31일 서울 동작구 기상청에서 인터뷰에 응하고 있다. 박 청장은 최근의 급격한 기후변화로 인해 기상 예측도 까다로워지고, 국민 피해가 커질 것이라고 우려했다. 김상선 기자 올해 서울의 벚꽃은 공식적으로 3월 24일 피었다. 1922년부터 관측한 이래 가장 이른 개화로, 평년(4월 10일)보다 17일 빨랐다. 올해 3월 평균 기온이 평년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