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교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교민 모이면 중국 떠날 얘기” 우울한 베이징·상하이 한인촌

    교민 모이면 중국 떠날 얘기” 우울한 베이징·상하이 한인촌 유료

    중국 상하이·베이징 교민 상권이 된서리를 맞았다. 지난 22일 상하이 훙취안로 한인 상가의 한식당 앞에'상가 양도'란 안내문이 붙어 있다. 그 옆 가게도 간판을 뗀 채 영업을 중단했다. [프리랜서 장창관] 패션상품 유통업에 종사해 온 50대 남성 강모씨에게 중국 상하이는 제2의 고향이자 기회의 땅이었다. 10여 년 전 국내에서 사업에 실패한 그가 옷가방 하나만 ...
  • 교민 정책은 있는가 유료

    지금 우리 교민은 약5백만명이다. 가장 많은 곳이 중국의 1백80만명이고 다음이 미국 1백2만, 일본 70만명, 소련의 4O만명 순이다. 그 밖에 동남아와 남북 미주, 유럽 여러 나라에 퍼져 있다. 우리 정부는 세계 각지에 이렇게 널리 퍼져있는 해외 동포를 위해 어떤 정책을 갖고 있는가. 우리는 정부가 확고하고 지속적인 교민 정책을 갖고 있는지 의심치 않을 수 ...
  • [단독]노부모 기다리는데…우한교민 지키려 귀국 접은 韓의사

    [단독]노부모 기다리는데…우한교민 지키려 귀국 접은 韓의사 유료

    “(한국으로)가려고 짐까지 다 쌌는데 남은 교민들이 많다는 소리에 귀국을 포기하게 됐습니다. 제 직업이 그러니까(의사이니까) 책임감 때문에 남게 된 거죠.”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시에 남은 100명 가량의 교민 가운데 성형외과 의사인 이모(50) 원장이 있다. 이 원장은 5년간 우한 병원에서 성형수술 환자를 진료해왔다. 이씨는 한국 정부가 보낸 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