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과로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택배 분류작업, 기업이 맡는다…밤 9시 이후 배송도 제한

    택배 분류작업, 기업이 맡는다…밤 9시 이후 배송도 제한 유료

    택배 분류 택배노동자 과로사의 주범으로 꼽혀 온 택배 분류작업을 앞으로는 택배사가 투입하는 전담인력이 맡게 된다. 또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택배노동자의 심야 배송이 밤 9시까지로 제한된다.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을 위한 사회적 합의기구'(이하 합의기구)는 21일 오전 이 같은 내용을 담은 1차 합의문을 발표했다. 전국택배노조가 예고한 27일 총파업을 ...
  • “기사 2~3명당 분류인력 1명 필요…택배비 늘어나 결국 소비자 피해”

    “기사 2~3명당 분류인력 1명 필요…택배비 늘어나 결국 소비자 피해” 유료

    택배 기사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을 위한 사회적 합의기구가 21일 택배기사의 기본 업무 범위에서 분류작업을 제외하는 내용의 합의문을 발표했다. 택배업계는 “합의 내용이 실제로 적용될 경우 매출 감소가 불가피해 택배비가 오를 수밖에 없다”며 반발했다. 한 택배 업체 관계자는 “현재 택배기사는 영업점별로, 본인 차량별로 분류작업을 하고 있다”며 “이를 회사 책임으로 ...
  • 설 연휴 택배 대란 오나…택배노조 총파업 찬반투표 진행

    설 연휴 택배 대란 오나…택배노조 총파업 찬반투표 진행 유료

    택배노조가 총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지난 19일 서울의 한 택배 물류센터에서 노동자들이 물품을 옮기고 있다. 연합뉴스 택배노조가 총파업을 위한 찬반투표에 돌입했다. 택배 노동자 과로사 방지 개선방안을 논의하고 있는 사회적 합의기구가 결론을 내지 못하면서다. 파업이 현실화될 경우 설 명절 택배 대란이 우려된다. 2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전국택배노조는 이날부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