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백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아돌라스쿨' 금동현, "첫 춤 스승이 황윤성~" 돌발 고백

    '아돌라스쿨' 금동현, "첫 춤 스승이 황윤성~" 돌발 고백

    이펙스 멤버 금동현이 드리핀 황윤성에 대해 “제 첫 춤 스승”이라며 존경심을 표현해 황윤성을 미소짓게 한다. 이펙스 금동현과 드리핀 황윤성은 4일(오늘) 오후 5시 U+아이돌Live에서 공개되는 '아돌라스쿨'에서 여름방학 특강을 선보인다. 이날 금동현은 '저기요혹시향수뭐쓰세요'학과 출신 금동현 쌤이 되어, '조향학개론'을 강의한다. '아돌라스쿨'에 첫 ...
  • '세리머니 클럽' 김태희, 올케 이보미 인기에 밀렸던 사연은?

    '세리머니 클럽' 김태희, 올케 이보미 인기에 밀렸던 사연은?

    ... 모바일운영팀) JTBC 핫클릭 '세리머니 클럽' 조현재 허당미 발산! 폭소 자아내는 매력 '세리머니 클럽' 골퍼 남편 이완X조현재, 골프 실력 대공개 '세리머니 클럽' 이성경, 장녀 책임감부터 결혼관까지 솔직 고백 Copyright by JTBC(https://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리뷰] '해방타운' 장윤정, 남산 소나숲서 찾은 힐링 "너무 좋다"

    [리뷰] '해방타운' 장윤정, 남산 소나숲서 찾은 힐링 "너무 좋다"

    ... "평소 완벽주의 기질이 있어 스스로를 피곤하게 한다. 모든 부분에 있어 완벽하고 싶은 그 마음을 내려놓고 싶다. 근데 또 내가 가장 바라는 것도 완벽하고 싶은 것이더라. 똑같아서 놀랐다"라고 고백했다. 일하고 집에 돌아오면 완벽하고 싶은 마음에 앉아 있을 시간조차 없다는 장윤정. 소나무 숲 탐방을 함께하며 위로도 받았고 인생의 조언도 얻었다. 자신보다 연장자인 언니들의 진심에 다시금 ...
  • '새가수' 오현우→이민재, 1라운드서 급부상한 우승 후보는?

    '새가수' 오현우→이민재, 1라운드서 급부상한 우승 후보는?

    ... 이나영은 최연소 참가자로, 송창식 조에 출전해 1회 '최고 시청률'의 주인공으로 주목받았다. 과거 SM엔터테인먼트에 몸 담았으나, 걸그룹 멤버가 아닌 싱어송라이터가 되고 싶어서 회사를 나왔다고 고백한 그는 이날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을 호소력 짙은 보이스로 소화했다. 절제된 감성과 깨끗한 음색에 송창식은 '80년대 아이유' 장덕과 비교해도 뒤지지 않는다는 극찬을 보냈다. 성장 가능성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당은 조국의 시간, 야당은 탄핵의 강으로…대선 주자들 '역주행'

    여당은 조국의 시간, 야당은 탄핵의 강으로…대선 주자들 '역주행' 유료

    ... 아니다”라고 했던 진술을 뒤집은 것이다. 조 전 장관 딸 조민씨의 고교 동창 장모씨의 페이스북 게시글을 26일 링크한 조 전 장관. 페이스북 캡처 친문 지지층 사이에서 “장씨의 양심 고백으로 조국의 진실이 돌아오고 있다”는 기류가 형성되자 여권 지지율 2위인 이낙연 전 대표는 27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렸다. “윤석열(전 검찰총장) 검찰이 조 전 장관 가족에 대한 무리한 기소를 ...
  • [임재준의 의학노트] 사과는 미래를 바꾸는 것

    [임재준의 의학노트] 사과는 미래를 바꾸는 것 유료

    ... 용량의 50배로 투여했다든지, 원래 사용 중이던 천식치료제 처방을 빼먹어 환자가 호흡부전에 빠졌다든지, 네 살짜리 꼬마에게 투여하면 안 되는 항생제를 처방했다든지 등의 큰 실수를 저질렀다고 고백한 전공의들도 있었다. 의학노트 전공의들은 자신이 저지른 실수에 어떻게 대처했을까? 담당 교수와 환자에게 자신의 실수를 솔직히 알리고 진심으로 사과했을까? 꼭 그렇지는 않았다. 절반 ...
  • 종교학 석학 길희성 교수 "영적 휴머니스트, 예수외 3명 있다"

    종교학 석학 길희성 교수 "영적 휴머니스트, 예수외 3명 있다" 유료

    ... 마감하는 마지막 저서가 될지도 모른다는 다소 '비장'하고 무거운 심정으로 썼다”고 밝혔다. 922쪽, 두툼한 책의 제목은 『영적 휴머니즘』이다. 실제 그랬다. 어찌 보면 '마지막 고백' 같았다. 서울대 철학과 교수 자리를 내놓고 서강대 종교학과 교수로 갔을 만큼, 그는 좋아하는 종교학을 한평생 파고들며 살았다. 그 길의 후반부에서 길 교수가 내리는 마지막 고백과 결론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