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감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토트넘 모리뉴 감독 전격 경질...부진 책임 물어

    토트넘 모리뉴 감독 전격 경질...부진 책임 물어

    토트넘 구단이 조세 모리뉴 감독을 경질했다. 성적 부진이 이유다. [AP=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구단이 조세 모리뉴 감독을 경질했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19일(한국시각) "프리미어리그(1부) 톱4 진입에 실패한 책임을 묻고 모리뉴를 경질했다"고 보도했다. 17일 리그 32라운드 에버턴전에서 2-2로 비겨 승점 쌓기에 실패한 토트넘은 현재 리그 ...
  • 3G 연속 1득점 LG, 방망이여 긴 잠에서 깨어나라

    3G 연속 1득점 LG, 방망이여 긴 잠에서 깨어나라

    ... 38홈런(타석당 0.08개)을 친 라모스는 12경기에서 홈런이 1개(0.02개) 뿐이다. 1할 타자도 오지환(0.188)과 김민성(0.182) 이형종(0.171)까지 3명이나 된다. 류지현 LG 감독은 타격 코치, 데이터 분석팀과 상의해 선발 라인업을 조정하며 부진 탈출에 안간힘을 쓰고 있다. 그 가운데 주전 선수들에게 돌아가며 휴식을 부여하고 있다. 길게 내다보고 서두르지 않는 모습이다. ...
  • 주자창 스윙을 하던 선수, 두산 안방 구원할까

    주자창 스윙을 하던 선수, 두산 안방 구원할까

    ... 투수진의 '짠물' 피칭을 리드했다. 3차전 5회 초 1사 1·2루에서는 LG 투수 이정용으로부터 우전 안타를 치며 두산의 추가 득점 기회를 열기도 했다. 경기 뒤 김태형 감독은 장승현의 투수 리드를 칭찬하기도 했다. 장승현은 50경기 이상 출전한 시즌이 한 번도 없다. 지난해도 박세혁의 경기력이 좋지 않았을 때, 다른 백업 포수 최용제에게 기회를 빼앗겼다. 그러나 ...
  • "배구계 더 노력해야"…여자배구 정규리그 MVP 흥국생명 김연경

    "배구계 더 노력해야"…여자배구 정규리그 MVP 흥국생명 김연경

    ... MVP까지 차지하며 11년 만의 국내 복귀를 화려하게 마무리했습니다. 아래는 2020-21 V리그 수상자 명단 ◇심판상 주부심:권대진/ 선심:정진호 ◇페이플레이상 현대건설/ 삼성화재 ◇감독상 차상현(GS칼텍스)/ 남자부:로베르토 산틸리(대한항공) ◇베스트7 ·리베로 : 임명옥(한국도로공사) / 오재성(한국전력) ·세터 : 안혜진(GS칼텍스) / 황택의(KB손해보험) ·센터1 : 양효진(현대건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수베로의 계산된 분노, 한화 다음날은 이긴다

    수베로의 계산된 분노, 한화 다음날은 이긴다 유료

    수베로 계산된 분노인가. 카를로스 수베로(49·베네수엘라) 감독이 목소리를 높이면 독수리 군단이 날아오른다.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는 18일 대전 NC 다이노스전에서 11-3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한화는 3연패에서 벗어났다. 한화 선발 라이언 카펜터는 팀 OPS 1위(0.829)인 NC 타선을 꽁꽁 묶었다. 5와 3분의 1이닝 2피안타 5탈삼진 1실점으로 ...
  • 프로농구 4강 21일 개막…PO승률1위 김승기 KGC 감독, 언더독 반란?

    프로농구 4강 21일 개막…PO승률1위 김승기 KGC 감독, 언더독 반란? 유료

    ... 것에 비해 국내 선수들의 득점이 아쉬웠다. 수비에 치중했던 차바위를 비롯해 박찬희, 정영삼 등 베테랑들이 승부처에서 슛이 터져야 5위 팀의업셋을 기대할 수 있다. PO 승률 63% 김승기 감독 '주목' 11일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6강 플레이오프 1차전 안양 KGC 인삼공사와 부산 KT 소닉붐의 경기. KGC 김승기 감독이 작전을 지시하고 있다. 2021.4.11. ...
  • 수베로의 계산된 분노, 한화 다음날은 이긴다

    수베로의 계산된 분노, 한화 다음날은 이긴다 유료

    수베로 계산된 분노인가. 카를로스 수베로(49·베네수엘라) 감독이 목소리를 높이면 독수리 군단이 날아오른다.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는 18일 대전 NC 다이노스전에서 11-3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한화는 3연패에서 벗어났다. 한화 선발 라이언 카펜터는 팀 OPS 1위(0.829)인 NC 타선을 꽁꽁 묶었다. 5와 3분의 1이닝 2피안타 5탈삼진 1실점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