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결승골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9-1049 / 10,482건

  • 이동국의 23년 축구인생, 마지막 춤도 전북과 함께

    이동국의 23년 축구인생, 마지막 춤도 전북과 함께 유료

    ... 순간은 있을지언정 이동국은 언제나 자신을 향한 의문에 실력으로 대답해왔다. K리그 통산 최다 (228), ACL 최다 (37) 기록, K리그 최초의 70()-70(도움) 클럽 가입, ... 27라운드 대구 FC와의 시즌 최종전을 끝으로 축구화를 벗는다. 지난 주말 울산 현대와 '사실상 결승전'에서 1-0 승리를 거둬 1위 자리를 탈환한 전북은 대구전에서 무승부 이상을 거두면 K리그 ...
  • 울산 잡고 선두 나선 전북, K리그 첫 4연패 눈 앞에

    울산 잡고 선두 나선 전북, K리그 첫 4연패 눈 앞에 유료

    전북 바로우(가운데)가 결승골을 터트린 뒤 동료들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뉴스1] 올 시즌 프로축구 K리그1의 '사실상' 결승전이었던 '현대가 맞대결'에서 전북 현대가 웃었다. 전북은 25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1 26라운드에서 울산 현대를 1-0으로 꺾었다. 후반 19분 감비아 출신 바로우가 결승골을 뽑아냈다. 전북은 18승3무5패(승점 57)를 ...
  • 울산 잡고 선두 나선 전북, K리그 첫 4연패 눈 앞에

    울산 잡고 선두 나선 전북, K리그 첫 4연패 눈 앞에 유료

    전북 바로우(가운데)가 결승골을 터트린 뒤 동료들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뉴스1] 올 시즌 프로축구 K리그1의 '사실상' 결승전이었던 '현대가 맞대결'에서 전북 현대가 웃었다. 전북은 25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1 26라운드에서 울산 현대를 1-0으로 꺾었다. 후반 19분 감비아 출신 바로우가 결승골을 뽑아냈다. 전북은 18승3무5패(승점 57)를 ...
  • '결승전' 앞둔 울산-전북, 모니터 너머로 펼친 설전

    '결승전' 앞둔 울산-전북, 모니터 너머로 펼친 설전 유료

    ... 바라보는 일은 없었다. 질문에 대한 답변도 반 박자씩 느리게 흘러나왔다. 그러나 사실상 '결승전'을 앞둔 팀들답게, 모니터에 비친 여유 있는 얼굴 뒤로는 은근한 긴장감이 느껴졌다. 크게 ... 1위, 전북(17승3무5패·승점54)이 2위. 하지만 승점 차이 없이 다득점에서 울산이 8 앞선 1위라, 둘의 맞대결 결과에 따라 올 시즌 우승 레이스의 향방이 가려질 것으로 보인다. ...
  • 수원·서울 간신히 K리그 1부 잔류는 확정했지만…

    수원·서울 간신히 K리그 1부 잔류는 확정했지만… 유료

    ... 이번 시즌에는 12위 한 팀만 2부로 강등된다. 서울은 전날인 17일 성남FC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후반 35분 조영욱이 결승골을 터뜨렸다. 승점 28의 서울도 강등권을 벗어났다. 다득점에 앞선 수원(24)이 8위, 서울(22)이 9위다. 수원과 서울은 K리그를 대표하는 강팀이었다. 수원은 K리그에서 4회, 대한축구협회(FA)컵에서 5회 등 모두 ...
  • 김남일 없는 성남, 김호남 없는 인천

    김남일 없는 성남, 김호남 없는 인천 유료

    ... 2020' 25라운드 FC 서울과의 경기에서 0-1로 패배했다. 후반 35분 서울 조영욱에게 선제 결승골을 얻어 맞았다. 서울에 무너진 성남은 승점 22, 리그 11위에 머물렀다. 꼴찌 인천 유나이티드(승점 ... 16일 K리그1 25라운드 강원과 경기에서 1-3으로 패배했다. 김수범·김지현·이현식에 연속 을 허용했고, 스테판 무고사의 1에 그쳤다. 25라운드 수원 삼성전 패배(0-1 패)에 이은 ...
  • 수원·서울 간신히 K리그 1부 잔류는 확정했지만…

    수원·서울 간신히 K리그 1부 잔류는 확정했지만… 유료

    ... 이번 시즌에는 12위 한 팀만 2부로 강등된다. 서울은 전날인 17일 성남FC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후반 35분 조영욱이 결승골을 터뜨렸다. 승점 28의 서울도 강등권을 벗어났다. 다득점에 앞선 수원(24)이 8위, 서울(22)이 9위다. 수원과 서울은 K리그를 대표하는 강팀이었다. 수원은 K리그에서 4회, 대한축구협회(FA)컵에서 5회 등 모두 ...
  • '인생을 걸고' 전자랜드 개막 4연승

    '인생을 걸고' 전자랜드 개막 4연승 유료

    ... 66-66 동점. 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 이대헌(28)이 절묘하게 내준 패스를, 에릭 탐슨이 밑에서 위닝샷으로 연결했다. 68-66. 경기 종료 버저가 울렸다. 코로나19 시대, 불확실성을 ... 송교창의 슛을 탐슨이 '파리채 블록슛'으로 쳐냈다. 이어진 마지막 공격에서 탐슨과 이대헌이 결승 득점을 합작했다. 포워드 이대헌(1m96㎝)은 이날 17점, 5어시스트를 기록했다. 2015년 ...
  • '인생을 걸고' 전자랜드 개막 4연승

    '인생을 걸고' 전자랜드 개막 4연승 유료

    ... 66-66 동점. 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 이대헌(28)이 절묘하게 내준 패스를, 에릭 탐슨이 밑에서 위닝샷으로 연결했다. 68-66. 경기 종료 버저가 울렸다. 코로나19 시대, 불확실성을 ... 송교창의 슛을 탐슨이 '파리채 블록슛'으로 쳐냈다. 이어진 마지막 공격에서 탐슨과 이대헌이 결승 득점을 합작했다. 포워드 이대헌(1m96㎝)은 이날 17점, 5어시스트를 기록했다. 2015년 ...
  • 베일 복귀 초읽기…토트넘 K·B·S 뜬다

    베일 복귀 초읽기…토트넘 K·B·S 뜬다 유료

    ... 베일은 욕은 먹었어도 남긴 기록만큼은 수준급이었다. 7년간 251경기에 출전해 105 57도움을 기록했다. 레알을 유럽 챔피언스리그 정상에 네 차례 올려놨고, 결승전에서 두 차례나 결승골을 터뜨렸다. 레알시절 팀 동료 카세미루는 “경기에 집중할 때 그는 의심의 여지 없는 세계 정상급 공격수”라고 칭찬했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
이전페이지 없음 1 2 3 4 5 6 7 8 현재페이지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