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군사력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2-769 / 7,681건

  • [이혁의 한반도평화워치] 일본에 과거사 배상 강요 않겠다고 천명하자

    [이혁의 한반도평화워치] 일본에 과거사 배상 강요 않겠다고 천명하자 유료

    ... 문화산업 등 많은 분야에서 일본을 따라잡거나 넘어섰지만, 소재·부품·장비와 기초과학 분야는 일본에 미치지 못해 여전히 일본과의 협력이 필요하다. 또 미국 바이든 정부가 중국과의 경쟁에서 군사력 못지않게 과학기술과 경제 분야에도 역점을 두고 있음을 고려할 때 한·일 관계가 회복되면 이 분야에서 양국 간 협력 지평도 확대될 수 있다. 정치·안보 면에서도 긴밀한 한·일 협력은 한·미·일 ...
  • [이하경 칼럼] 미국은 천사도 악마도 아니다

    [이하경 칼럼] 미국은 천사도 악마도 아니다 유료

    ... G-2(정보과)에 배속된 슈나벨 대위는 “극동 정세 설명회에 참석했는데 브리핑 장교는 내년 여름 북한이 남침해 남한을 정복할 것이라는 느낌을 말했다”고 했다. 미 육군부는 “북한이 남침해도 한국을 군사력으로 지원하지 않는다”고 못박았다. 막상 1950년 북한이 남침하자 의외로 트루먼 대통령과 애치슨 국무장관, 맥아더 유엔군사령관이 닷새 만에 미국의 지상군 파병을 결정했다. 미국은 178만9000명의 ...
  • 량청, 의화단 사건 배상금 반환 대미 협상서 '묘수' 제안

    량청, 의화단 사건 배상금 반환 대미 협상서 '묘수' 제안 유료

    ... 중국에 보내자는 제안서 말미에 이런 내용을 삽입했다. "중국 청년을 교육시키겠다고 나설 나라가 과연 있을까? 정신이 뒷받침되는 사업이라야 국가에 이익이 된다. 정신의 지배를 받는 상업은 강력한 군사력보다 국민을 안심시킨다.” 중국 경험이 풍부한 선교사들은 교회 학교 설립에 기대가 부풀었다. 루스벨트에게 배상금 반환을 촉구하는 서신이 줄을 이었다. 〈계속〉
  • 량청, 의화단 사건 배상금 반환 대미 협상서 '묘수' 제안

    량청, 의화단 사건 배상금 반환 대미 협상서 '묘수' 제안 유료

    ... 중국에 보내자는 제안서 말미에 이런 내용을 삽입했다. "중국 청년을 교육시키겠다고 나설 나라가 과연 있을까? 정신이 뒷받침되는 사업이라야 국가에 이익이 된다. 정신의 지배를 받는 상업은 강력한 군사력보다 국민을 안심시킨다.” 중국 경험이 풍부한 선교사들은 교회 학교 설립에 기대가 부풀었다. 루스벨트에게 배상금 반환을 촉구하는 서신이 줄을 이었다. 〈계속〉
  • [전성철의 퍼스펙티브] '대권 없는 나라' 약속하는 후보에게 대권을 주자

    [전성철의 퍼스펙티브] '대권 없는 나라' 약속하는 후보에게 대권을 주자 유료

    ... 대통령제를 가지고도 국민에게 고통을 주지 않으면서 멋지게 발전한 나라는 딱 한 나라밖에 없다. 바로 미국이다. 미국은 전 세계에서 온 수억 명의 사람들로 찬란한 민주주의와 가장 강력한 군사력, 그리고 부자 나라를 일군 거의 기적 같은 나라다. 그 비결이 무엇이었을까? 우리 같이 대통령제를 했는데, 왜 그 나라만 그렇게 다른 길로 갈 수 있었을까? 그에 대한 답은 딱 한 가지다. 한마디로, ...
  • [에버라드 칼럼] 미국은 북한이, 북한은 미국이 움직이길 바란다

    [에버라드 칼럼] 미국은 북한이, 북한은 미국이 움직이길 바란다 유료

    ... 있다면 싱가포르 선언 등을 당 규약에 반영했을 것이다. 그런 변화는 없었다. 미국과 관련되어선, '남조선에 대한 미국의 정치·군사적 지배를 종국적으로 청산'이란 문구를 추가했다. 이는 북한이 군사력에 의존하고 있으며 미국과의 대화에 관심이 없다는 신호다. 즉, 북한의 새 전략은 ▶일본과의 대화에 문을 열어두고 ▶남한과의 궁극적인 통일에 대해 조심스러운 방식으로 관심을 나타내고 ▶미국과는 ...
  • 바이든 “러시아, 중국 때문에 찌그러져” 중·러 갈라치기

    바이든 “러시아, 중국 때문에 찌그러져” 중·러 갈라치기 유료

    ... '핵무기를 가진 어퍼볼타'가 되고 싶어 하지 않으며, 미국과의 냉전도 원치 않는다”고 말했다. '핵무기를 가진 어퍼볼타'는 냉전 시절에 나왔던 '로켓을 가진 어퍼볼타'에서 나온 것으로 '군사력이 강해도 경제는 뒤처진 소련'을 빗댄 말이다. 어퍼볼타는 1960년 프랑스에서 독립한 아프리카 서부 오트볼타의 영어 표현으로, 84년 '정직한 사람들의 나라'를 뜻하는 부르키나파소로 국명을 ...
  •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이스라엘과 하마스, 로켓과 폭탄보다 더 강한 무기 썼다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이스라엘과 하마스, 로켓과 폭탄보다 더 강한 무기 썼다 유료

    ... 의사결정과 전쟁 수행 방식이다. 통상 전력에서 상대가 되지 않으면 먼저 공격하지 않는 게 상식이다. 하지만 지난 10일 '군사 대국' 이스라엘을 로켓으로 선제공격한 측은 하마스다. 압도적인 군사력도 상대의 도발을 막는 억지력이 되지 못한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또 하나 주목할 점은 이스라엘이 재래식 전력과 정보·사이버전 역량에서 확실한 우위를 점한 상태에서 11일간 대대적인 공중 폭격을 ...
  • [사설]  동맹 강화하고, 북핵·쿼드 협력 굳건히 하길

    [사설] 동맹 강화하고, 북핵·쿼드 협력 굳건히 하길 유료

    ... 있다. 그런 차원에서 이번 정상회담은 갈등의 매듭을 풀고, 새로운 미래지향적인 동맹으로 거듭날 중요한 계기다. 최근 한반도는 새로운 안보 위기 국면에 진입하고 있다. 과거엔 북한 재래식 군사력에만 대비하면 그만이었다. 지금은 북핵과 중국의 팽창에도 대처해야 한다. 3중의 위기다. 북한은 현재 핵무기 50∼100발(미국 RAND 추산)을 보유하고 있다. 그 일부는 노동미사일에 장착돼 ...
  • “문재인 정부 법 초월·우회, 민주주의 원리와 충돌 많아”

    “문재인 정부 법 초월·우회, 민주주의 원리와 충돌 많아” 유료

    ... 구체제의 군부 권위주의 세력들이 민주주의에 동의하지 않았으면 우리가 경험했던 방식으로 민주화가 이뤄지지 않았을 것이다. 버마(미얀마) 사태를 보라. 말하자면 6월 항쟁은 전두환 정권이 군사력을 사용하지 않은 결과, 그래도 피를 흘리지 않고 민주주의로의 이행을 성취할 수 있었다. 그 결과로 민주화·보수 세력 등 여러 정파에서 나온 8인의 대표들의 합의를 통해 민주헌법 (87년 ...
이전페이지 없음 1 현재페이지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