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경선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2-5 / 43건

  • “정치인에게 체육단체 맡기는 시대 갔다”

    “정치인에게 체육단체 맡기는 시대 갔다” 유료

    ... 후에는 경원대 교수를 거쳐 2010년 10월부터는 건동대 총장으로 인생 2막을 장식했다. 그가 대한농구협회장이 됐다. 한국 농구 사상 첫 경기인 출신 협회장이다. 지난 5일 농구협회장 경선에서 민주통합당과 새누리당의 이종걸(56), 한선교(54) 국회의원을 눌렀다. 체육인이 '선거의 달인' 국회의원을 두 명이나 제쳤다는 게 화제가 됐다. 이 의원은 2005년부터 농구협회장이었고, ...
  • 1차 7대8, 2차 15대9 … 결선서 뒤집은 정몽규

    1차 7대8, 2차 15대9 … 결선서 뒤집은 정몽규 유료

    ... 정몽규(51) 현대산업개발 회장이 28일 서울 홍은동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린 대한축구협회 대의원총회에서 52대 축구협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17년 1월까지다. 4명의 후보가 경합한 이번 경선은 2차 투표까지 가는 접전이었다. 1차 투표에서 허승표(67) 피플웍스 회장, 정 회장, 김석한(57) 전 중등연맹회장, 윤상현(51) 새누리당 의원이 각각 8표, 7표, 6표, 3표를 받았다. 1차 ...
  • 4파전 축구협회장 선거 '빅2' 정몽규·허승표 유료

    ... 등록 서류를 제출했다. 입후보 순서에 따라 기호가 정해져 김 전 회장이 기호 1번을 받았고 정 전 총재와 허 회장, 윤 의원이 각각 2, 3, 4번을 받았다. 역대 축구협회장 선거에서 경선을 통해 회장을 뽑는 건 이번을 포함해 네 번째지만 3명 이상의 후보가 나선 건 사상 처음이다. 등록을 마친 4명의 후보는 28일 열리는 대의원총회를 앞두고 대의원들의 표심을 얻기 위해 막판 ...
  • 박 당선인 스포츠 큰 관심 '교실체육' 살리기에 중점

    박 당선인 스포츠 큰 관심 '교실체육' 살리기에 중점 유료

    ... 챔피언 유제두(64)씨도 박 당선인과 가깝다. 75년 일본의 와지마 고이치를 적지에서 7회 KO로 눕히고 챔피언에 오른 그는 청와대에 초청돼 박 당선인을 처음 만났다. 유씨는 2007년 경선에서 체육특보를 맡기도 했다. 19대 국회에 비례대표로 입성한 이에리사(58) 의원도 박 당선인과 막역한 사이다. 이 의원은 73년 사라예보 탁구 세계선수권에서 한국 구기종목 사상 처음으로 세계선수권 ...
  • [다이제스트] 국내 투어 43승 최상호, KPGA 회장 도전 外 유료

    ... KPGA 프로도 출마했다. 한 고문은 한국인으로는 처음으로 마스터스(1973년)에 출전했고 일본 오픈에서 우승(1972년)했다. 이명하씨는 국내 투어 3승을 한 중진이다. 새 회장은 23일 경선을 통해 뽑는다. ◆스포츠산업채용박람회 11일 개최 한국스포츠산업협회는 11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서울무역전시장에서 대한체육회, 국민체육진흥공단 등 약 80여 개 업체가 참가하는 가운데 스포츠 ...
  • KBL 선거에 파고든 국회 문방위의 영향력

    KBL 선거에 파고든 국회 문방위의 영향력 유료

    ... 구단의 지지를 얻어 전육(65) 현 총재를 제쳤다. 한 의원은 8월 말로 임기가 끝나는 전 총재에 이어 9월 1일부터 3년간 프로농구를 이끈다. 한 의원과 전 총재는 지난 1일 총재 경선에서 5차 투표까지 5 대 5로 팽팽하게 맞서며 승부를 내지 못했다. 이날 열린 재투표에서는 10개 구단 단장으로 구성된 이사진 중 7개 구단이 한 의원에게 표를 던져 차기 총재가 결정됐다. ...
  • 전육 vs 한선교 5차 투표까지 5대5 … 결판 안 난 KBL총재 경선

    전육 vs 한선교 5차 투표까지 5대5 … 결판 안 난 KBL총재 경선 유료

    전육 총재(左), 한선교 의원(右) 프로농구 사상 최초로 치러진 총재 경선의 1차 결과는 '무승부'였다. 전육(65) 한국농구연맹(KBL) 현 총재와 한선교(52) 한나라당 의원이 차기 KBL 총재직을 두고 재투표를 벌이게 됐다. 프로농구 10개 구단 단장으로 구성된 KBL 이사회는 1일 서울 신사동 KBL센터에서 제16기 4차 임시총회를 열고 총재 선출 ...
  • “우리의 황감독을 위하여 … ” 끌어주면 따라주는 '팔로어십'이 원동력

    “우리의 황감독을 위하여 … ” 끌어주면 따라주는 '팔로어십'이 원동력 유료

    ... 들어라”고 말했다. 팔로어십을 잘 활용한 사례로 꼽히는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선거 유세와 황 감독의 말에는 공통점이 있다. 오바마는 당시 'We(우리)'라는 주어로 말을 시작했다. 민주당 경선 후보 힐러리 클린턴이 'I(나)'를 주어로 말한 것과 대조적이다. 오바마는 “Yes, We can(우리는 할 수 있다)”이라는 말로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우리는 포항이다”라며 ...
  • “우리의 황감독을 위하여 … ” 끌어주면 따라주는 '팔로어십'이 원동력

    “우리의 황감독을 위하여 … ” 끌어주면 따라주는 '팔로어십'이 원동력 유료

    ... 들어라”고 말했다. 팔로어십을 잘 활용한 사례로 꼽히는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선거 유세와 황 감독의 말에는 공통점이 있다. 오바마는 당시 'We(우리)'라는 주어로 말을 시작했다. 민주당 경선 후보 힐러리 클린턴이 'I(나)'를 주어로 말한 것과 대조적이다. 오바마는 “Yes, We can(우리는 할 수 있다)”이라는 말로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우리는 포항이다”라며 ...
  • [다이제스트] 수원시시설관리공단 여자축구 우승 外 유료

    ... 인천시장, 복싱연맹 회장 뽑혀 안상수(64) 전 인천시장이 30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대한아마추어복싱연맹 임시대의원 총회에서 새 회장에 뽑혔다. 안 전 시장은 구상찬 한나라당 의원과 경선을 벌인 끝에 15표 중 9표를 얻었다. ◆“이청용, 프리미어리그 저평가 선수 1위” 영국 축구전문지 포포투가 30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이청용(22·볼턴)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가장 ...
이전페이지 없음 1 현재페이지 2 3 4 5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