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여중생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185 / 1,841건

  • 15세 소녀, 친구 남친과 얘기 나눴다고 10개월 놀림·폭행당하다가 …

    15세 소녀, 친구 남친과 얘기 나눴다고 10개월 놀림·폭행당하다가 … 유료

    ... 오후 3시59분쯤 전북 전주시에서 일어난 비극이다. A양의 부모는 딸이 극단적 선택을 하게 된 배경에는 남녀공학 중학교 또래 친구들의 학교폭력이 있었다고 주장한다. '부산 피투성이 여중생 집단폭행 사건'처럼 온몸을 피범벅으로 만든 집단 구타는 아니지만 또래들의 10개월에 걸친 지속적인 폭언과 집단 따돌림·폭행은 한창 감수성이 예민한 사춘기 소녀를 파국으로 내몰았다는 것이다. ...
  • [서소문 포럼] 비정한 졸부 사회

    [서소문 포럼] 비정한 졸부 사회 유료

    ... 권리 주장 속에서 비정하게 소외된다면 그것은 만인의 만인에 대한 투쟁의 약탈사회로 회귀하는 것이다. 최근에 우리의 시선을 끈 두 사건, 서울의 특수학교 건립을 둘러싼 분쟁과 부산의 여중생 폭력 사건이다. 장애인을 위한 특수학교가 지역에 세워질 때 집값이 떨어진다는 등의 이유로 주민들이 피켓을 들고 거리로 나선다. 국회의원은 주민 표를 의식해 학교 부지를 다른 목적으로 활용하겠다는 ...
  • 학폭에 아들 잃은 아버지 “가해자는 의대 갔는데 … 사과 원해”

    학폭에 아들 잃은 아버지 “가해자는 의대 갔는데 … 사과 원해” 유료

    ... 더듬게 됐다. 2013년 장애 6급 판정을 받았다. 그의 부인은 사건 뒤 얻은 우울증을 지금도 겪고 있어 혼자 외출을 할 수 없다고 한다. 12일 부산역 앞 카페에서 만난 홍씨는 부산 여중생 사건 등 최근 곳곳에서 일어난 청소년 폭행 사건에 대해 “이젠 정말 달라질 때도 됐는데”라며 한숨을 쉬었다. 2005년 10월 1일 성인이는 학교에서 '짱'이라고 불리던 같은 반 친구 ...
  • [취재일기] 처벌이 능사가 아니라고 하면서도 …

    [취재일기] 처벌이 능사가 아니라고 하면서도 … 유료

    ... 고려됐다. 학교 밖에서 방황하는 청소년들에 대한 선도 대책도 만들었다. 처벌 강화보다 환경 변화가 필요하다는 것이 영국 사회가 내린 결론이었다. [일러스트=김회룡 기자] '부산 여중생 폭행사건'으로 한국도 24년 전 영국과 비슷한 고민에 빠졌다. 미성년자 처벌 연령을 낮추고 형량을 높여야 할지를 놓고서다. 이 사건의 가해자 중 한 명(만 13세)은 소년법에 따라 형사처벌 ...
  • 멀리 보고 끌고 가는 게 지도자의 몫

    멀리 보고 끌고 가는 게 지도자의 몫 유료

    ━ 김진국 칼럼 모바일 여론의 힘이 크다. 부산 여중생 폭행사건은 법 개정운동으로 퍼졌다. 피투성이가 된 피해 학생의 사진에 분노를 터뜨렸다. 덕분에 소년범죄를 공론화했다. 제도를 개선하는 출발점이 됐다. 분명히 긍정적인 힘이다. 그런데도 아쉬움이 없지 않다. 너무 감성적이다. 온라인 게시판에 욕설이 난무했다. 가해 학생의 집에 오물을 던지는 사람도 있었다. ...
  • “여고 기숙사서 선배가 후배 줄폭행” … 끊이지 않는 10대 폭력 유료

    ... 6명이 인근 모 여고 기숙사로 긴급 출동했다. “(3학년) 선배들이 (2학년 후배들을) 감금하고 못 나가게 한다”는 여고생의 신고가 접수됐기 때문이다. 최근 부산과 강원도에서 여고생과 여중생 등의 집단폭행 사건이 사회적으로 충격을 준 상황이라 경찰들의 출동은 비교적 신속했다. 현장 도착 당시 피해 학생들의 감금 등은 풀린 상태였다. 하지만 피해 학생들은 감금과 별도로 가혹행위가 ...
  • 14세 앳된 얼굴의 살인마 쇼크 … 일본 형사처벌 연령 16세 → 14세로 유료

    ... 미야기현에서 3명을 살해한 소년(범행 당시 만 18세)에게 일본의 최고법원(대법원)은 2016년 사형 판결을 확정했다. “갱생의 가능성이 없다”는 게 판결의 주요한 이유였다. 한편 최근 부산 여중생 집단폭행 사건 등 청소년의 강력범죄가 사회적 공분을 일으키면서 우리 국회에서도 '소년법'을 개정하자는 움직임이 일고 있다. 18세 미만 소년은 형량을 완화해 주는 소년법과 특정강력범죄법 ...
  • 부산 여중생 폭행한 13세 단죄 못해 “형사처벌 제한 연령 낮추자” 목소리 유료

    '부산 피투성이 여중생(14)' 사건 가해자 4명 중 1명이 만 13세여서 형사 처벌을 받지 않는다는 사실이 공분을 일으키고 있다. 소년법상의 '촉법소년(觸法少年)'에 해당하는 만 14세 미만이기 때문이다. 청와대 홈페이지에 올라와 있는 '소년법 폐지 청원' 운동에는 5일 현재 14만 명 이상이 참여하고 있다. 소년법은 만 10세 이상~만 19세 미만에 적용된다. ...
  • [사설] 여중 2년생의 끔찍한 폭행 … '소년법' 뜯어고쳐야 한다 유료

    ... 나뒹굴었다. 1시간40분 동안 폭행당한 피해자는 피범벅이 됐다. 4명의 가해자와 피해자는 중2 여학생. 조폭 뺨치는 폭행 장면이 담긴 영상과 사진을 접한 국민은 공분하고 있다. '부산 여중생 폭행 사건'의 충격이 전국으로 번지고 있는 것이다. 사실 10대 미성년자들의 범죄는 어제오늘의 일은 아니다. 각종 범죄영화나 게임을 모방한 흉악범죄도 늘고 있다. 최근 5년간 학교폭력으로 ...
  • “가해자들 자수했다고 귀가조치 … 경찰, 학폭 너무 쉽게 생각”

    “가해자들 자수했다고 귀가조치 … 경찰, 학폭 너무 쉽게 생각” 유료

    여중생들에게 집단폭행을 당해 피투성이가 된 부산 여중생 A양(14·중2)의 어머니 한모(36)씨가 4일 딸이 치료 중인 병원 응급센터에 망연자실한 모습으로 서 있다. [이은지 기자] “피투성이 된 딸 사진이 (SNS에) 돌아다니길래 경찰에 막아 달라고 했지만 '알았다'고만 할 뿐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경찰들이 끔찍한 학폭사건을 너무 쉽게 생각해 일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