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고생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1155 / 11,550건

  • 세월호·문고리·공천학살…그동안 쌓였던 국민 분노 폭발

    세월호·문고리·공천학살…그동안 쌓였던 국민 분노 폭발 유료

    ... 3인방'(정호성·이재만·안봉근 비서관)이 국정을 농단한다는 내용의 청와대 문건 파문으로 시끄럽던 때였다. 박 대통령은 이듬해 1월 12일 신년 기자회견에서도 '문고리 3인방'과 관련, “묵묵히 고생하면서 자기 맡은 일을 열심히 하고 있다”며 두둔했다. 하지만 정 전 비서관은 국정 농단의 주요 인물로 지목돼 구속된 상태다. 정 전 비서관이 박 대통령의 '비선(秘線)' 최순실씨와 국정을 ...
  • 중·고생 '교복 부대' 등장 … “국민 배신감 안다면 하야해야”

    중·고생 '교복 부대' 등장 … “국민 배신감 안다면 하야해야” 유료

    ... 입은 학생들도 눈에 많이 띄었다. 고교생은 물론 중학생들도 적지 않았다. 도심 대규모 집회에 수백 명 이상의 '교복 부대'가 등장한 것은 최근엔 드문 일이었다. 이날 오후 2시에는 '중고생연대' 등 학생 단체들을 중심으로 중·고교생 1000여 명이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집회를 열기도 했다. 참가자들은 대부분 중고생연대와 같은 단체 소속이 아니라 페이스북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
  • '정윤회'땐 버텼지만 '최순실'로 물러난 문고리 3인

    '정윤회'땐 버텼지만 '최순실'로 물러난 문고리 3인 유료

    ... 박 대통령과 잘 연결되지 않았다. 3인방은 2014년 연말 '정윤회 문건' 파문 당시 국정 농단의 주범으로 야당과 새누리당 비박계의 공격을 받았으나 박 대통령은 이들에 대해 “묵묵히 고생하며 자기 맡은 일을 열심히 한다”고 신뢰를 보냈다. 하지만 이번에 최순실 사태로 거대한 민심의 쓰나미가 청와대를 덮치자 박 대통령도 더 이상 이들을 보호하지 못하는 상황으로 몰렸다. 이 중 ...
  • 공정성에 대한 신뢰부터 회복해야 나라도 경제도 산다

    공정성에 대한 신뢰부터 회복해야 나라도 경제도 산다 유료

    ... 말했다. -최순실 사태에 국민적 분노가 거세다. 역대 정부의 측근 비리와는 차원이 다른 것 같다. ▶김병준 교수(이하 김 교수)=노무현 정부 때도 인사 관련 문건이 10여 차례 빠져나가 고생했다. 결국 유출자는 찾지 못했다. 하지만 이번처럼 청와대가 시스템적으로 문서를 빼돌린 것은 유출과는 비교할 수 없이 큰 문제다. ▶백용호 교수(이하 백 교수)=임기 4년 차 연말에 인사가 ...
  • 공정성에 대한 신뢰부터 회복해야 나라도 경제도 산다

    공정성에 대한 신뢰부터 회복해야 나라도 경제도 산다 유료

    ... 말했다. -최순실 사태에 국민적 분노가 거세다. 역대 정부의 측근 비리와는 차원이 다른 것 같다. ▶김병준 교수(이하 김 교수)=노무현 정부 때도 인사 관련 문건이 10여 차례 빠져나가 고생했다. 결국 유출자는 찾지 못했다. 하지만 이번처럼 청와대가 시스템적으로 문서를 빼돌린 것은 유출과는 비교할 수 없이 큰 문제다. ▶백용호 교수(이하 백 교수)=임기 4년 차 연말에 인사가 ...
  • 취임 80일 새누리 이정현호…'최순실 태풍'에 좌초 위기

    취임 80일 새누리 이정현호…'최순실 태풍'에 좌초 위기 유료

    ... 지도부 자리를 노리는 불순한 의도를 가진 이들이 있는 것 같다. 왜 '뻑' 하면 당 지도부에게 책임을 묻느냐”, “대통령이 평소 의지하던 지인과 대화한 것뿐”, “지금은 국민이 아니라 언론과의 싸움”, “누구보다도 마음고생이 심할 대통령을 걱정하는 여론도 있다”는 취지로 박 대통령과 이 대표를 감쌌다. 이충형·박유미 기자 yumip@joongang.co.kr
  • “백종천이 건넨 북한 쪽지, 메모해 놔…이런 메모 수백개 맞춰가며 회고록 써” 유료

    ... 자체가 사실이다. 사실관계를 가지고 시시비비를 가릴 상황이 생길 것이라고 생각했다면 회고록에 이런 글을 아예 쓰지 않았을 것이다. 거짓이 섞일 것이었다면 회고록 집필을 위해 긴 시간을 고생할 필요도 없었을 것이다.” 회고록을 쓴 취지는 무엇이었나. “내가 주고 싶은 메시지는 한반도 문제를 잘 해결하려면 남북 관계와 대미·대중 관계를 모두 바로 세워야 한 다는 것이었다. 남북 ...
  • [세상 속으로] 3무·1존·3예…대학생활 사서 고생한다고 '바보티씨' 별명

    [세상 속으로] 3무·1존·3예…대학생활 사서 고생한다고 '바보티씨' 별명 유료

    ... 그동안 18만9052명의 알오티시안이 나왔다. 구타가 만연하고 배고팠던 시절에 군대생활을 했던 사람들은 '그쪽으로는 오줌도 누지 않겠다'고들 했다. 낭만을 즐기는 대학생활 기간 바보처럼 사서 고생을 한다고 해서 '바보티씨'라 불리기도 했다. 그럼에도 알오티시안들은 군 생활을 마친 후 삼삼오오 모이기 시작했다. 동기회나 대학 동문회, 시·도 지구회, 해외 지회, 직능 모임 등 중앙회 산하에 ...
  • PK 한진사태·콜레라, TK는 사드·지진…뒤숭숭한 영남

    PK 한진사태·콜레라, TK는 사드·지진…뒤숭숭한 영남 유료

    ... 새누리당 대표는 지난 19일 김관용 경북지사에게 전화를 걸어 “정말 공교롭게도…”라는 표현을 썼다. 그러면서 “지진, 울릉도 폭우, 사드 문제에 경남엔 콜레라도 발생해 지역민들이 마음고생이 많다”고 말했다. 지난 12일 경주를 진앙으로 하는 규모 5.8의 지진이 발생한 이후 이 지역에 밀집한 원자력발전소 안전 문제 등의 불안감이 새누리당과 정부에 대한 영남권 민심을 악화시키고 ...
  • 대북제재 부르는 핵실험 후폭풍 역이용 김정은 리더십 과시하고 내부 결집 노려

    대북제재 부르는 핵실험 후폭풍 역이용 김정은 리더십 과시하고 내부 결집 노려 유료

    ... 신속하게 이뤄질 가능성이 있다. 이로써 북한은 또다시 보다 강력한 제재 국면에 직면하게 될 것이다. 아마도 북한은 이러한 '후과'를 예상했을 것이다. 그렇다면 왜 김정은 정권은 사서 고생하는 듯한 핵실험 도발을 감행했을까. 먼저 김정은 정권 유지라는 수세적 차원에서 그 이유를 찾아 볼 수 있다. 김정은 권부 엘리트들은 핵실험을 통해 핵능력을 고도화하는 것만이 김정은 정권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