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결승골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1049 / 10,485건

  • 4년 전 체코전서 골 넣고 사라진 천재 미드필더

    4년 전 체코전서 넣고 사라진 천재 미드필더 유료

    ... 2011년 1월 2011 카타르 아시안컵이었다. 난적 이란과 붙은 8강에서 연장 전반 극적인 선제 결승골을 터뜨리며 한국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이 승리가 한국의 이란전 마지막 승리다. 윤빛가람의 ... 했다. 윤빛가람이 지난 2011 카타르 아시안컵 8강전 한국과 이란의 경기에서 연장전 전반 을 성공시킨뒤 환호하고 있다. 중앙포토 이후 대표팀에서 윤빛가람의 모습은 쉽게 볼 수 없었다. ...
  • [이정우의 스포츠랩소디] 축구장 테라스가 없어지자, 팬들은 펍으로 몰렸다

    [이정우의 스포츠랩소디] 축구장 테라스가 없어지자, 팬들은 펍으로 몰렸다 유료

    ... 사진=연합뉴스 제공 첫째 이유는 '힐스브로 참사(1989년 힐스브로 스타디움에서 열린 FA컵 준결승에서 좁은 공간에 너무 많은 관중이 몰려 리버풀 팬 96명이 압사한 사건)'와 연관된다. 영국 ... 박차를 가했다. 이에 따라 축구장의 입식 스탠드가 없어졌다. 전통적으로 영국 축구장에는 대 뒤에 입식 스탠드가 있었다. 이곳을 테라스(terrace)라 불렀다. 열정적으로 응원하는 ...
  • 울산 앞에 운명적으로 다가온 '3팀'

    울산 앞에 운명적으로 다가온 '3팀' 유료

    ... 울산은 전반 3분 만에 상주 정원진(26)의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정승현(26)이 전반에만 2을 터뜨리며 역전했다. 후반 비욘 존슨(29)이 2을 더 넣어 4-1 완승을 일궈냈다. 이번 ... 승리를 만들었다. 정규리그에서 두 번 모두 이겼다. FA컵 4강에서도 울산은 포항을 넘고 결승에 진출했다. 올 시즌 포항에 절대적으로 강했던 울산이다. 하지만 완벽한 설욕은 이루지 못했다. ...
  • 심동운 이어 이번엔 강상우, 전역자 돌아오면 강해지는 포항

    심동운 이어 이번엔 강상우, 전역자 돌아오면 강해지는 포항 유료

    ... K리그 원 파이널 A그룹 24라운드 포항 스틸러스와 전북 현대의 경기 모습. 포항 송민규가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대한축구협회제공 포항 스틸러스가 전역자의 합류 이후 폭발적인 상승세를 ... '하나원큐 K리그1(1부리그) 2020' 24라운드 전북 현대와의 경기에서 송민규(21)의 결승골에 힘입어 1-0 승리를 거뒀다. 승점 3점을 추가한 포항은 13승5무6패(승점44)로 4위 ...
  • [수원 삼성 : 더 라스트 댄스]③'슈퍼매치'의 절정에서, '하늘'이 허락한 챔피언

    [수원 삼성 : 더 라스트 댄스]③'슈퍼매치'의 절정에서, '하늘'이 허락한 챔피언 유료

    ... 승리 치열했던 정규리그 1위 전쟁은 수원의 미소로 끝났다. 승점 54점으로 동률이었고, 득실에서 수원(+22)이 서울(+19)을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수원이 먼저 챔피언결정전에 ... 에두가 선제골을 넣었고, 전반 25분 서울 정조국이 페널티킥을 성공했다. 전반 36분 송종국이 결승골을 넣었다. 송종국은 페널티킥 키커로 나서 실축했지만 상대 키퍼가 쳐낸 공을 재차 슈팅하며 ...
  • [수원 삼성 : 더 라스트 댄스]③'슈퍼매치'의 절정에서, '하늘'이 허락한 챔피언

    [수원 삼성 : 더 라스트 댄스]③'슈퍼매치'의 절정에서, '하늘'이 허락한 챔피언 유료

    ... 승리 치열했던 정규리그 1위 전쟁은 수원의 미소로 끝났다. 승점 54점으로 동률이었고, 득실에서 수원(+22)이 서울(+19)을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수원이 먼저 챔피언결정전에 ... 에두가 선제골을 넣었고, 전반 25분 서울 정조국이 페널티킥을 성공했다. 전반 36분 송종국이 결승골을 넣었다. 송종국은 페널티킥 키커로 나서 실축했지만 상대 키퍼가 쳐낸 공을 재차 슈팅하며 ...
  • [수원 삼성 : 더 라스트 댄스]③'슈퍼매치'의 절정에서, '하늘'이 허락한 챔피언

    [수원 삼성 : 더 라스트 댄스]③'슈퍼매치'의 절정에서, '하늘'이 허락한 챔피언 유료

    ... 승리 치열했던 정규리그 1위 전쟁은 수원의 미소로 끝났다. 승점 54점으로 동률이었고, 득실에서 수원(+22)이 서울(+19)을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수원이 먼저 챔피언결정전에 ... 에두가 선제골을 넣었고, 전반 25분 서울 정조국이 페널티킥을 성공했다. 전반 36분 송종국이 결승골을 넣었다. 송종국은 페널티킥 키커로 나서 실축했지만 상대 키퍼가 쳐낸 공을 재차 슈팅하며 ...
  • [수원 삼성 : 더 라스트 댄스]③'슈퍼매치'의 절정에서, '하늘'이 허락한 챔피언

    [수원 삼성 : 더 라스트 댄스]③'슈퍼매치'의 절정에서, '하늘'이 허락한 챔피언 유료

    ... 승리 치열했던 정규리그 1위 전쟁은 수원의 미소로 끝났다. 승점 54점으로 동률이었고, 득실에서 수원(+22)이 서울(+19)을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수원이 먼저 챔피언결정전에 ... 에두가 선제골을 넣었고, 전반 25분 서울 정조국이 페널티킥을 성공했다. 전반 36분 송종국이 결승골을 넣었다. 송종국은 페널티킥 키커로 나서 실축했지만 상대 키퍼가 쳐낸 공을 재차 슈팅하며 ...
  • EPL 6년차 손흥민은 완전체

    EPL 6년차 손흥민은 완전체 유료

    ...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 사우샘프턴전(5-2승)에서 터진 손흥민(28·토트넘)의 첫 을 이렇게 평가했다. 이후 손흥민은 세 을 더 넣었다. 2015년 8월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 넣었다. 유럽에선 양발을 자유자재로 사용하는 선수가 드물다. 여기에 지난 시즌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두 번의 월드컵 본선(2014·18년) 등 큰 무대를 경험하며 상대 수비수 타이밍을 무너뜨리며 ...
  • EPL 6년차 손흥민은 완전체

    EPL 6년차 손흥민은 완전체 유료

    ...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 사우샘프턴전(5-2승)에서 터진 손흥민(28·토트넘)의 첫 을 이렇게 평가했다. 이후 손흥민은 세 을 더 넣었다. 2015년 8월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 넣었다. 유럽에선 양발을 자유자재로 사용하는 선수가 드물다. 여기에 지난 시즌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두 번의 월드컵 본선(2014·18년) 등 큰 무대를 경험하며 상대 수비수 타이밍을 무너뜨리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