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한국 교민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8 / 180건

  • [글로벌 아이] 대사관을 찾습니다

    [글로벌 아이] 대사관을 찾습니다 유료

    박성훈 베이징특파원 지난 22일 베이징에 있는 모 한국 기업 직원이 서울에 들어갔다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았다. 무증상 확진. 한국 거주지 보건소의 진단 결과였다. 기업 측은 주중 ... 달려있는 상황에서 직원의 재검을 해보자는 것이 단지 개인 민원인가. 이 때문에 불안해 하는 한국 교민들이 한둘이 아니다. 우리 보건당국의 검사 능력을 의심하는 게 아니다. 바이러스 흔적조차 ...
  • [사설] 백혈병 아이 기적, 한·일 관계 녹일 전기 기대한다 유료

    ... 훈훈한 소식이 날아들었다. 격심한 양국 간 대치 속에서 한·일 양국이 협력해 백혈병에 걸린 한국 아이를 지난 5일 인도에서 무사히 귀국시켰다고 한다. 이 다섯 살배기는 일본 정부가 자국민을 ... 모으면 얼마나 많은 일을 할 수 있는지 새삼 일깨워 준다. 이번엔 일본이 도왔지만 지난 3월엔 한국 정부가 마다가스카르·필리핀·케냐의 교민을 철수시키면서 전세기에 일본인들을 태워줘 귀국을 도왔다. ...
  • [노관범의 독사신론(讀史新論)] 강릉과 원산은 같은 영동권, 한반도의 연해주였다

    [노관범의 독사신론(讀史新論)] 강릉과 원산은 같은 영동권, 한반도의 연해주였다 유료

    ... 그런데 원산~양양 구간은 해방 당시에는 38선 이북에 속했고, 이 중에서 고성~양양 구간은 한국전쟁 결과 휴전선 이남이 됐지만 제3공화국 시절 폐지됐다. 대신 강릉~삼척 구간이 신설되면서 ... 일인자였다. 서해에는 장보고, 동해에는 최봉준이라 기억될 정도였다. 러시아 해항에 형성된 교민 사회를 위해 그는 해조신문사를 세웠다. 해조신문 주필은 '시일야방성대곡'의 주인공 장지연이었다. ...
  • [남정호의 시시각각] 일본 코로나 확산, 기뻐할 일인가

    [남정호의 시시각각] 일본 코로나 확산, 기뻐할 일인가 유료

    ... 된다” 등 섬뜩한 내용투성이다. 2011년 동일본 대지진 때 560억원 이상의 성금을 모아줬던 한국인의 심성이 어찌 이리 살벌해졌는가. 5년 뒤인 2016년 구마모토에 강진이 덮쳤는데도 일본을 ... 협력할 수 있도록 길을 터 줘야 한다. 최근 마다가스카르·카메룬·케냐·필리핀 등에 갇힌 한국 교민들을 데려오기 위해 보낸 전세기에 일본인들을 태워준 것은 대승적으로 잘한 일이다. 무슨 ...
  • [사설] '코로나 영웅' 의료진을 이토록 홀대해도 되는가 유료

    ... 감염 위험 속에서도 몸을 사리지 않는 의사·간호사의 헌신적 노력이 수많은 목숨을 구했다. 한국의 코로나19 치명률은 1.7%로 미국과 유럽에 비해서도 현저히 낮다. 오판을 거듭한 정부가 ... 묵묵히 현장을 지키는 의료진에 경의를 표하고 마땅한 보상을 해야 한다. 진천·아산에 격리된 교민들이 받았던 '청와대 도시락'과 질병관리본부에 간 '청와대 밥차'가 의료진에 당도했다는 이야기는 ...
  • [박보균 칼럼] '문재인의 한·중 공동운명체' 그 치명적 진실

    [박보균 칼럼] '문재인의 한·중 공동운명체' 그 치명적 진실 유료

    ... 대통령은 '한·중은 공동운명체'라고 했다. 그 다짐은 역사의 순리를 거역한다. 자유민주주의만이 한국의 운명이다. 재앙이 몰려왔다. 코로나19는 창궐 중이다. '한·중 전염병 공동체'는 진행형이다. ... 언어는 굽신댄다. 그 외교는 중화 질서에 자진 종속이다. 수모는 국민의 몫이다. 코로나19가 한국에 급속히 퍼질 때다. 중국에서 한국인 입국자의 거친 격리가 시작됐다. 한국 교민의 아파트에 ...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코로나 국난' 속 국가 정보기관이 보이지 않는다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코로나 국난' 속 국가 정보기관이 보이지 않는다 유료

    ... 중국 우한(武漢)에서 지난해 12월 첫 환자가 발생하는 등 분위기가 심상치 않았고, 올해 들어 한국으로의 전파 가능성에 대한 경고가 여러 차례 이어졌지만 국정원이 이에 얼마나 잘 대처했는지는 미지수다. 중국 현지 실태뿐 아니라 한·중 간의 인적·물적 교류 상황, 우리 교민에 미칠 파장이나 정부 대책 등 꼼꼼하게 챙겨야 할 일들이 적지 않았다. 중국 현지에 외교관 등으로 ...
  • [최상연의 시시각각] 메르스 때보다 투명해지긴 했나

    [최상연의 시시각각] 메르스 때보다 투명해지긴 했나 유료

    최상연논설위원 인천국제공항을 뜬 항공기가 가다 말고 돌아오고, 중국의 우리 교민 집 대문엔 대못이 박히는 게 대한민국의 현실이다. 한국인이란 이유로 세계 각지에서 수모와 망신을 당한다. ... '초기라면 몰라도…'라고 했다고 한다. 맞는 말이다. 이젠 중국인 입국 금지는 필요 없게 됐다. 한국에 있던 중국인마저 돌아가는 엑소더스가 현실화됐다. 하지만 '실효성 있던 초기에 왜 차단하지 ...
  •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민심 이반 부르는 코로나 대응 자충수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민심 이반 부르는 코로나 대응 자충수 유료

    ... 모멸감으로 뒤범벅된 분위기다. 정부의 잇따른 자충수로 민심 이반까지 우려되고 있다. 최근 한국 갤럽조사에서도 문재인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에 대한 '부정평가'가 '긍정평가'를 앞섰다. 정부의 ... 경보는 '주의'로 상향조정됐다. 중국이 1월 23일 우한을 봉쇄하자 즉각 전세기를 투입해 우리 교민들을 무사히 충북 진천의 격리시설로 빼냈다. 하지만 설날 연휴인 1월 26일 문재인 대통령이 ...
  • [이철호 칼럼] 한없이 초라해진 문 대통령 리더십

    [이철호 칼럼] 한없이 초라해진 문 대통령 리더십 유료

    ... 보호하는 게 우리의 목표”라며 방역 최우선을 확실히 했다. 중국 시진핑도 큰불을 잡자마자 한국인 입국자를 칼같이 격리했다. 우리 교민 아파트에 대못을 박는 몹쓸 짓까지 서슴지 않는다. 한국 ... 자화상이다. 요즘 문 대통령은 “진단 능력은 우리가 최고”라고 자랑한다. 사실 미국 트럼프가 한국인 입국금지를 하지 않는 이유도 우리 외교력이나 동맹관계 때문이 아니다. 미 식품의약국(FDA)과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