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폭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2 / 114건

  • [남정호의 시시각각] 트럼프가 낙마하면 어찌할 건가

    [남정호의 시시각각] 트럼프가 낙마하면 어찌할 건가 유료

    ... 국민의 관심을 빨아들여 중대한 나라 밖 흐름에 눈멀게 했다. 그중 하나가 1년 밖에 안 남은 미 대선(내년 11월 3일)이다. 현 판세는 트럼프 대통령이 밀리는 양상이다. 지난 10일 폭스뉴스 조사에선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엘리자베스 워런 및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 등 민주당의 선두 주자 3명 중 누구와 붙어도 50% 대 40% 정도의 지지율 차로 지는 거로 나왔다. 우크라이나 ...
  • [손영준의 퍼스펙티브] 디지털 기업 변신한 NYT, 고품질 저널리즘으로 승부

    [손영준의 퍼스펙티브] 디지털 기업 변신한 NYT, 고품질 저널리즘으로 승부 유료

    ... 걷고 있다. 첫째 방향은 탈진실을 전제하고 뉴스의 정파성(政派性)을 강화한다. 뉴스와 사설을 혼용한 '의견 저널리즘'(Opinion journalism)이 중심이다. 미국의 보수 매체인 폭스 뉴스(Fox news)는 정파적 보도를 통해 자리 잡았다. 특정한 시각과 해석 틀을 관철하는 저널리즘이다. 진실은 정치적으로 협의된다고 보기에 뉴스를 통한 정파적 입장은 더 강화될 수밖에 ...
  • [서소문 포럼] '샤워실 가창력'을 믿지 않는 대통령

    [서소문 포럼] '샤워실 가창력'을 믿지 않는 대통령 유료

    ... 만점에 불과 12.34점이다. 아, 1등도 있다. 골프 실력이다. 그런데도 40%가량의 지지율을 유지하는 건, 미 국민들이 촛불 들고 백악관 앞에 몰려오지 않는 건 ▶강한 경제 ▶허약한 야당 ▶폭스뉴스의 3종 세트 덕분이다. 이웃 나라 일본의 아베 총리도 크게 다를 게 없다. 다음 달 20일 아베는 재임 기간 2886일로 역대 최장수 총리에 오른다. 명실상부한 '아베 1강 체제'다. ...
  • [노트북을 열며] 또 서초동 가십니까

    [노트북을 열며] 또 서초동 가십니까 유료

    전수진 국제외교안보팀 차장대우 미국도 한국 만만찮게 분열의 시대다. CNN 뉴스를 보고 있자면 미국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함께 모레쯤 침몰할 것 같다. 폭스뉴스로 돌리면 트럼프 대통령은 시대가 몰라보는 영웅이다. 이 글을 쓰는 현재, CNN 웹사이트엔 “트럼프에겐 어리석은 실수를 할 권리가 있다. 하지만 이건 심했다”는 제목으로 시리아 철군 결정을 비난하는 ...
  • [조태용의 한반도평화워치] 고립무원 한국 외교, 대미 외교 복원이 핵심이다

    [조태용의 한반도평화워치] 고립무원 한국 외교, 대미 외교 복원이 핵심이다 유료

    ... 동시에 강화해야 한다. 먼저 트럼프 대통령이 귀를 기울이는 측근 인사들을 우리 편으로 만드는 노력이 필요하다. 트럼프 대통령이 대이란 공습 결정을 번복할 때에도 공식 외교·안보진용보다는 폭스뉴스 앵커의 의견을 들었다고 한다. 최측근인 이방카(트럼프 장녀)·쿠슈너(이방카 남편) 보좌관, 린지 그레이엄 상원의원 등을 대상으로 물밑 외교가 필요하다. 얼마 전 트럼프 대통령 방한 시 ...
  • YG는 여자를 창으로 썼나, 방패로 내세웠나

    YG는 여자를 창으로 썼나, 방패로 내세웠나 유료

    ... 만에 처음으로 여성 CEO 앤 사노프를 선임한 것도 같은 맥락이다. 전임자 케빈 츠지하라가 성접대 추문으로 물러나자 여성 카드를 뽑아 들었다. 앞서 지난해 5월 비슷한 성추문을 겪은 폭스뉴스 역시 여성 CEO 수잔 스콧을 선택했다. 평판 추락이 경영상 위기로 이어지자 여성 카드로 반전을 꾀한 셈이다. 연구 결과도 있다. 엑서터대학교 사회심리학자 미셸 라이언과 알렉스 하슬람이 ...
  • [글로벌 아이] 트럼프 재선엔 북한이 없다

    [글로벌 아이] 트럼프 재선엔 북한이 없다 유료

    ... 발탁한 겉보기와 달리 1961년 아이젠하워 대통령의 퇴임 연설 이래 군산복합체(military-industrial complex)의 위험을 공개 경고한 대통령이다. 그는 지난달 19일 폭스뉴스와 인터뷰에서 “우리는 중동에서 19년 전쟁을 하고 있지만, 워싱턴의 군산복합체는 정말 전쟁을 좋아한다. 그들은 절대 철군은 반대하고 계속 싸우기를 원한다”며 “나는 전쟁을 원하지 않는다”고 ...
  • [김현기의 시시각각] 누가 '막말' 감별사인가

    [김현기의 시시각각] 누가 '막말' 감별사인가 유료

    ... 결과는 57%(클린턴)대 34%(트럼프). 여전히 압도적 차이였지만 뭔가 이상했다. 격차가 준 것이다. 아니나 다를까. 마지막 3차 토론 때는 52%대 39%. “켈리(TV토론을 진행한 폭스뉴스 여성 앵커)의 눈에서 피가 나는 걸 봤다. 아마 신체 다른 어디에서도 피가 나오고 있었을 것”, “오바마가 IS를 창설했다. 사기꾼 힐러리는 공동 창설자다”, “힐러리는 악마다. 지 ...
  • [김현기의 시시각각] 워싱턴에서 보는 송현정 인터뷰

    [김현기의 시시각각] 워싱턴에서 보는 송현정 인터뷰 유료

    김현기 워싱턴 총국장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당선 2주년을 맞은 지난해 11월 폭스뉴스와 인터뷰를 했다. 폭스는 트럼프가 유일하게 '진짜 언론'이라고 추켜세우는 방송사. 진행자는 고참 앵커 크리스 월러스였다. “당신은 언론을 '국민의 적'이라 부르는데.” (월러스) “100% 진실이다.”(트럼프) “케네디 대통령도 (마음에 안 들어) 뉴욕 해럴드트리뷴 구독을 ...
  • [이정민의 시선] 대통령과 통화하시겠습니까?

    [이정민의 시선] 대통령과 통화하시겠습니까? 유료

    ... 대통령과 밴 브래들리(전 워싱턴포스트 편집인) 관계 이래 가장 빈번하게 격식차리지 않고 지속적으로 언론인들과 긴밀한 소통 관계(interaction)를 맺어온 대통령이다. 자신에 우호적인 폭스 뉴스의 숀 해네티뿐 아니라 비판 언론인 워싱턴포스트·뉴욕타임즈·블룸버그·폴리티코의 기자·발행인 등을 백악관에 초대하고 수시로 전화 통화를 한다. NYT의 피터 베이커 기자는 '트럼프는 닉슨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