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최혜진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5 / 149건

  • 고진영 35억, 김세영 32억…여자 골퍼 상금이 커졌다

    고진영 35억, 김세영 32억…여자 골퍼 상금이 커졌다 유료

    한국 여자 골퍼 가운데 미국·일본·한국에서 각각 가장 많은 상금을 기록한 고진영, 신지애, 최혜진(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그러나 모두 남자 1위 임성재(왼쪽 아래)에는 못 미친다. [중앙포토] 여자 골프 세계 1위 고진영(24)이 올해 한국 여자 골프 선수 중 가장 많은 상금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프로골프(PGA) 투어 2018~19시즌 신인왕 ...
  • 고진영 35억, 김세영 32억…여자 골퍼 상금이 커졌다

    고진영 35억, 김세영 32억…여자 골퍼 상금이 커졌다 유료

    한국 여자 골퍼 가운데 미국·일본·한국에서 각각 가장 많은 상금을 기록한 고진영, 신지애, 최혜진(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그러나 모두 남자 1위 임성재(왼쪽 아래)에는 못 미친다. [중앙포토] 여자 골프 세계 1위 고진영(24)이 올해 한국 여자 골프 선수 중 가장 많은 상금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프로골프(PGA) 투어 2018~19시즌 신인왕 ...
  • 경기는 KLPGA 동생이…자존심은 LPGA 언니가 챙겼다

    경기는 KLPGA 동생이…자존심은 LPGA 언니가 챙겼다 유료

    ... KLPGA는 2017년 이후 2년 만에 우승하고 역대 전적 2승 3패로 따라붙었다. 12명이 1대1 싱글 매치플레이를 펼친 최종일 LPGA의 올해의 선수 고진영(24)과 KLPGA 대상 최혜진(20)의 마지막 조 대결에 가장 많은 갤러리가 따라붙었다. 고진영은 최혜진과 대결을 앞두고 “발목이 아직 아프다. 경기를 빨리 끝내고 쉬고 싶다”고 했고, 최혜진은 “열심히 해보겠다”며 ...
  • 경기는 KLPGA 동생이…자존심은 LPGA 언니가 챙겼다

    경기는 KLPGA 동생이…자존심은 LPGA 언니가 챙겼다 유료

    ... KLPGA는 2017년 이후 2년 만에 우승하고 역대 전적 2승 3패로 따라붙었다. 12명이 1대1 싱글 매치플레이를 펼친 최종일 LPGA의 올해의 선수 고진영(24)과 KLPGA 대상 최혜진(20)의 마지막 조 대결에 가장 많은 갤러리가 따라붙었다. 고진영은 최혜진과 대결을 앞두고 “발목이 아직 아프다. 경기를 빨리 끝내고 쉬고 싶다”고 했고, 최혜진은 “열심히 해보겠다”며 ...
  • 한국 여자골프 2019년 가장 빛난 별 최혜진

    한국 여자골프 2019년 가장 빛난 별 최혜진 유료

    무대 위에 오른 특별상 수상자들. 왼쪽부터 김보아, 박민지, 박지영, 김지현, 박채윤, 이다연, 장하나, 조정민 최혜진. [연합뉴스] 19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2019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시상식에서 가장 많이 호명된 선수는 최혜진(20)이었다. 베스트 플레이어를 시작으로 인기상, 다승, 평균 타수, 상금, 대상까지 6개 부문을 수상했다. ...
  • 한국 여자골프 2019년 가장 빛난 별 최혜진

    한국 여자골프 2019년 가장 빛난 별 최혜진 유료

    무대 위에 오른 특별상 수상자들. 왼쪽부터 김보아, 박민지, 박지영, 김지현, 박채윤, 이다연, 장하나, 조정민 최혜진. [연합뉴스] 19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2019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시상식에서 가장 많이 호명된 선수는 최혜진(20)이었다. 베스트 플레이어를 시작으로 인기상, 다승, 평균 타수, 상금, 대상까지 6개 부문을 수상했다. ...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우승 많다고 받는 상 아니다, KLPGA 신인왕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우승 많다고 받는 상 아니다, KLPGA 신인왕 유료

    ... 해도 대단하기 때문에 많은 점수를 부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KLPGA 최고 신인들이 컷 통과 정도를 바라고 경기하지 않는다. 2013년 김효주를 필두로 지난해 최혜진까지, 신인들은 투어에서 최고 수준의 경기를 해왔다. 컷 통과 숫자를 중요한 기준으로 삼기에, 그들은 너무도 뛰어나다. 성호준 골프팀장 sung.hojun@joongang.co.kr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우승 많다고 받는 상 아니다, KLPGA 신인왕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우승 많다고 받는 상 아니다, KLPGA 신인왕 유료

    ... 해도 대단하기 때문에 많은 점수를 부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KLPGA 최고 신인들이 컷 통과 정도를 바라고 경기하지 않는다. 2013년 김효주를 필두로 지난해 최혜진까지, 신인들은 투어에서 최고 수준의 경기를 해왔다. 컷 통과 숫자를 중요한 기준으로 삼기에, 그들은 너무도 뛰어나다. 성호준 골프팀장 sung.hojun@joongang.co.kr
  • 최혜진 시즌 5승 국내 여자골프 평정

    최혜진 시즌 5승 국내 여자골프 평정 유료

    SK네트웍스 레이디스 클래식 우승으로 대상과 다승왕을 확정한 최혜진. [뉴스1] 최혜진(20)이 올 시즌 한국 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대회 5승에 성공했다. 대상과 다승왕을 확정했고, 상금, 평균 타수 등 주요 부문까지 전관왕 달성 가능성도 커졌다. 최혜진은 3일 제주 서귀포시 핀크스 골프장에서 열린 KLPGA 투어 SK네트웍스 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 ...
  • 최혜진 시즌 5승 국내 여자골프 평정

    최혜진 시즌 5승 국내 여자골프 평정 유료

    SK네트웍스 레이디스 클래식 우승으로 대상과 다승왕을 확정한 최혜진. [뉴스1] 최혜진(20)이 올 시즌 한국 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대회 5승에 성공했다. 대상과 다승왕을 확정했고, 상금, 평균 타수 등 주요 부문까지 전관왕 달성 가능성도 커졌다. 최혜진은 3일 제주 서귀포시 핀크스 골프장에서 열린 KLPGA 투어 SK네트웍스 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