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진심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9건

  • 치매 할머니가 인형 꿰맨 사연, 손자의 카메라는 안다

    치매 할머니가 인형 꿰맨 사연, 손자의 카메라는 안다 유료

    ... 하시더라고요.” 이번 전시를 기념해 출간한 사진집 첫 장에는 '이 책을 존경하는 어머니께 바칩니다'라고 적혀 있다. “할머니와 함께 아프고 늙어 가는 어머니를 옆에서 지켜보며 어머니의 진심을 늘 존경했어요. 아픈 가족과 함께 산다는 건 그 시간을 진행형으로 겪는 가족에게 정말로 힘든 시간이니까요. 하지만 지나고 돌이켜보니 그것도 나의 일상이었구나! 깨달았죠. 제가 느낀 이 가족애를 ...
  • 치매 할머니가 인형 꿰맨 사연, 손자의 카메라는 안다

    치매 할머니가 인형 꿰맨 사연, 손자의 카메라는 안다 유료

    ... 하시더라고요.” 이번 전시를 기념해 출간한 사진집 첫 장에는 '이 책을 존경하는 어머니께 바칩니다'라고 적혀 있다. “할머니와 함께 아프고 늙어 가는 어머니를 옆에서 지켜보며 어머니의 진심을 늘 존경했어요. 아픈 가족과 함께 산다는 건 그 시간을 진행형으로 겪는 가족에게 정말로 힘든 시간이니까요. 하지만 지나고 돌이켜보니 그것도 나의 일상이었구나! 깨달았죠. 제가 느낀 이 가족애를 ...
  • 돌아서면 밥 차리는 '돌밥돌밥'…집집마다 세끼 전쟁

    돌아서면 밥 차리는 '돌밥돌밥'…집집마다 세끼 전쟁 유료

    ... 1시간 당겨 오전 8시~오후 5시까지로 근무시간을 조정하고, 퇴근해선 자신이 아이들을 맡는다. E씨는 “평소보다 하루에 2~3시간씩 야근하는 것처럼 피로하다”며 “코로나19가 빨리 진정되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했다. 코로나19로 달라진 엄마 아빠의 생활-2. 그래픽=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온라인 쇼핑 50% 이상 늘었다” =이런 '집콕' ...
  • [江南人流] “우리는 문화를 판다”…일본 빔즈의 44년 성공기

    [江南人流] “우리는 문화를 판다”…일본 빔즈의 44년 성공기 유료

    ... 3%대의 낮은 이직율로도 유명하다. 인사관리 비결이 궁금하다. “정확하게 우리의 이직률은 3.7%고, 업계 평균은 20%다. 핵심은 '그만두지 않을 직원을 뽑는 것'이다. 우스갯소리 같지만 진심이다. 우린 면접에서 외모나 학벌을 보지 않는다. 대신 패션을 또 빔즈를 얼마나 좋아하는 사람인지를 판단한다. 그런 사람만이 고객에게 물건을 제대로 설명하고 안내할 수 있기 때문이다.” 어떤 ...
  • [江南人流] “우리는 문화를 판다”…일본 빔즈의 44년 성공기

    [江南人流] “우리는 문화를 판다”…일본 빔즈의 44년 성공기 유료

    ... 3%대의 낮은 이직율로도 유명하다. 인사관리 비결이 궁금하다. “정확하게 우리의 이직률은 3.7%고, 업계 평균은 20%다. 핵심은 '그만두지 않을 직원을 뽑는 것'이다. 우스갯소리 같지만 진심이다. 우린 면접에서 외모나 학벌을 보지 않는다. 대신 패션을 또 빔즈를 얼마나 좋아하는 사람인지를 판단한다. 그런 사람만이 고객에게 물건을 제대로 설명하고 안내할 수 있기 때문이다.” 어떤 ...
  • [라이프 스타일] 치즈가 폭포처럼 흘러내리는 샌드위치

    [라이프 스타일] 치즈가 폭포처럼 흘러내리는 샌드위치 유료

    ... 시간마다 샌드위치·파니니·파스타를 맛보려는 사람들로 늘 북적인다. 저녁엔 관자요리·스테이크 등 요리와 와인을 맛보려는 사람들이 많다. 황 셰프는 “뭣 모르고 식당을 시작한 후 힘들 때도 많았지만 와인 잔부터 메뉴까지 진심 어린 조언을 해준 단골 손님들의 도움이 컸다”며 “그분들과 함께 키운 가게인 만큼 앞으로도 좋은 요리로 보답하고 싶다”고 말했다. 송정 기자
  • [라이프 스타일] 바퀴에 미쳤다, 엄마들에게 자유를 줬다

    [라이프 스타일] 바퀴에 미쳤다, 엄마들에게 자유를 줬다 유료

    ... 있다. 물론 우여곡절도 있었다. 첫 물량으로 판매한 유모차 500개에서 부품 불량이 발생했다. 바렌브뤼흐는 500명 고객의 집을 일일이 직접 찾아가 사과하고 새 제품으로 교환해줬다. 그 성의와 진심에 감동한 고객들은 자진해서 입소문을 냈고, 2006년 세련된 유모차를 찾던 미국드라마 '섹스 앤 더 시티' 관계자가 부가부에 유모차 협찬 요청을 하면서 본격적인 유명세를 타기 시작했다. ...
  • [차길진의 갓모닝] 665. 무술년의 추억 유료

    ... 시작되고, 무소속 국회의원이 달력을 나눠 주던 이 무렵, 어린 나는 아버지의 죽음을 미리 보고 말았다. 형은 아니라고 했지만 그해 8월에 아버지께서 세상을 떠나셨다. 형은 아버지를 잃은 나를 진심을 다해 위로했다. “길진아, 나도 아버지 없어도 잘 살고 있잖아. 너도 잘 살 수 있을 거야.” 그후 나는 서울로 이사를 갔고, 형은 태권도 실력자로 성장해 호주로 이민을 떠났다. 지금도 출근 ...
  • [라이프 스타일] 유학파 셰프들이 곰탕에 빠진 날

    [라이프 스타일] 유학파 셰프들이 곰탕에 빠진 날 유료

    ... 사라졌지만 예부터 서울의 대표적인 상업지구인 광교엔 곰탕·설렁탕·냉면집이 밀집돼 있었다”며 “이러한 지리적 특성에 밥집을 뜻하는 옥자를 붙여 상호를 지었다”고 설명했다. 이재훈 셰프 '진심설농탕'(문정동) 이재훈 셰프는 이달 10일 서울 문정동에 설렁탕 전문점 '진심설농탕'을 연다. 이탈리안 파인다이닝 '까델루뽀'를 비롯해 함박스테이크 전문점 '친친함박' 등으로 익숙한 그가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