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지영조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2 / 13건

  • 숙종이 찾았던 왕의 길, 이승만 방문 때 중장비로 넓혔다

    숙종이 찾았던 왕의 길, 이승만 방문 때 중장비로 넓혔다 유료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와중에도 국민의 들숨과 날숨을 온전히 받는다. 탐방객 수가 난 3월에 67만5900명, 4월에 71만4633명으로 난해보다 45% 늘었다. 그런데 이걸 ... 한창이다. [사진 신향희] 숙종은 북한산성을 쌓은 이듬해인 1712년 4월 10일 훗날 영조가 되는 연잉군(당시 19세)과 함께 북한산에 행행(行幸·임금이 대궐 밖으로 행차함)한다. 창덕궁에서 ...
  • 숙종이 찾았던 왕의 길, 이승만 방문 때 중장비로 넓혔다

    숙종이 찾았던 왕의 길, 이승만 방문 때 중장비로 넓혔다 유료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와중에도 국민의 들숨과 날숨을 온전히 받는다. 탐방객 수가 난 3월에 67만5900명, 4월에 71만4633명으로 난해보다 45% 늘었다. 그런데 이걸 ... 한창이다. [사진 신향희] 숙종은 북한산성을 쌓은 이듬해인 1712년 4월 10일 훗날 영조가 되는 연잉군(당시 19세)과 함께 북한산에 행행(行幸·임금이 대궐 밖으로 행차함)한다. 창덕궁에서 ...
  • 박범신의 쇠별꽃, 조동진의 제비꽃…바로 집 앞에 있구나

    박범신의 쇠별꽃, 조동진의 제비꽃…바로 집 앞에 있구나 유료

    ... 이렇게 쓴다. '열대 엿 살이나 됐을까. 명털이 뽀시시 한 소녀였다. 턱 언저리부터 허리께까, 하오의 햇빛을 받는 상반신은 하얬다. 쇠별꽃처럼.' 봄은 더디 왔다가 잰걸음으로 빠진다. ... 일) 한다고 원망합니다.” 호조 판서 홍봉한이 나라에서 거둬들이는 양과 값을 세우자고 아뢰자 영조는 윤허한다(조선왕조실록 영조 36년 1760년 2월 6일). 회양목은 귀한 나무였다. 성종은 ...
  • 박범신의 쇠별꽃, 조동진의 제비꽃…바로 집 앞에 있구나

    박범신의 쇠별꽃, 조동진의 제비꽃…바로 집 앞에 있구나 유료

    ... 이렇게 쓴다. '열대 엿 살이나 됐을까. 명털이 뽀시시 한 소녀였다. 턱 언저리부터 허리께까, 하오의 햇빛을 받는 상반신은 하얬다. 쇠별꽃처럼.' 봄은 더디 왔다가 잰걸음으로 빠진다. ... 일) 한다고 원망합니다.” 호조 판서 홍봉한이 나라에서 거둬들이는 양과 값을 세우자고 아뢰자 영조는 윤허한다(조선왕조실록 영조 36년 1760년 2월 6일). 회양목은 귀한 나무였다. 성종은 ...
  • 소변 안 튀고 청소 간편…신라인 화장실엔 '과학'이 있었다

    소변 안 튀고 청소 간편…신라인 화장실엔 '과학'이 있었다 유료

    ... 유적 중 처음으로 화장실 건물과 석조 변기, 오물 배수시설이 함께 발견됐다. [연합뉴스] 난 회 '1400년 전 수세식 화장실, 백제 왕궁은 뭔가 달랐다' 기사(중앙SUNDAY 6월 ... 165개의 알이 나오기도 했다. 한양 인구가 팽창하다 보니 사람이 살면 안 되는 육조 거리 앞까 민가가 가득 찼고, 필연적으로 배설물도 넘쳐났던 것이다. 오죽했으면 영조가 “도성 안에 사람이 ...
  • 소변 안 튀고 청소 간편…신라인 화장실엔 '과학'이 있었다

    소변 안 튀고 청소 간편…신라인 화장실엔 '과학'이 있었다 유료

    ... 유적 중 처음으로 화장실 건물과 석조 변기, 오물 배수시설이 함께 발견됐다. [연합뉴스] 난 회 '1400년 전 수세식 화장실, 백제 왕궁은 뭔가 달랐다' 기사(중앙SUNDAY 6월 ... 165개의 알이 나오기도 했다. 한양 인구가 팽창하다 보니 사람이 살면 안 되는 육조 거리 앞까 민가가 가득 찼고, 필연적으로 배설물도 넘쳐났던 것이다. 오죽했으면 영조가 “도성 안에 사람이 ...
  • 의자왕·인조의 피신처 공산성, 광복루는 백범이 작명

    의자왕·인조의 피신처 공산성, 광복루는 백범이 작명 유료

    ... 1500년 역사 흐르는 천연요새 곧 쓰러질 것 같은 고목조차 공산성의 모든 역사를 증명하 못한다. 뒤로 보이는 전망대는 1970년대 건립 당시 유신대라 불리다가 90년대 들어 공산정이 ... 환도하면서 자신에게 그늘을 만들어주었던 고마운 나무에 정3품 통훈대부 직을 하사했다. 이후 불쾌했는(최소한 자랑스럽지는 않았을 터다) 나무는 죽고 영조 10년에 관찰사 이수항이 그 자리에 쌍수정을 ...
  • 의자왕·인조의 피신처 공산성, 광복루는 백범이 작명

    의자왕·인조의 피신처 공산성, 광복루는 백범이 작명 유료

    ... 1500년 역사 흐르는 천연요새 곧 쓰러질 것 같은 고목조차 공산성의 모든 역사를 증명하 못한다. 뒤로 보이는 전망대는 1970년대 건립 당시 유신대라 불리다가 90년대 들어 공산정이 ... 환도하면서 자신에게 그늘을 만들어주었던 고마운 나무에 정3품 통훈대부 직을 하사했다. 이후 불쾌했는(최소한 자랑스럽지는 않았을 터다) 나무는 죽고 영조 10년에 관찰사 이수항이 그 자리에 쌍수정을 ...
  • 초속 30m 양간지풍의 저주…'도깨비불' 수백m 날아가 번져

    초속 30m 양간지풍의 저주…'도깨비불' 수백m 날아가 번져 유료

    ... park.choonhwan@joongang.co.kr] 양간지풍은 1633년 이식의 『수성』에, 양강지풍은 1751년(영조 27년) 조선 후기 실학자 이중환의 『택리』에도 등장할 정도로 ... 기온이 높아진다. 이렇게 되면 찬 공기는 기온 역전층과 태백산맥 산등성이 사이의 좁은 틈새로 나가야만 한다. 이 과정에서 찬 공기가 압축돼 공기 흐름이 빨라지고 산맥 경사면을 타고 영동 ...
  • 초속 30m 양간지풍의 저주…'도깨비불' 수백m 날아가 번져

    초속 30m 양간지풍의 저주…'도깨비불' 수백m 날아가 번져 유료

    ... park.choonhwan@joongang.co.kr] 양간지풍은 1633년 이식의 『수성』에, 양강지풍은 1751년(영조 27년) 조선 후기 실학자 이중환의 『택리』에도 등장할 정도로 ... 기온이 높아진다. 이렇게 되면 찬 공기는 기온 역전층과 태백산맥 산등성이 사이의 좁은 틈새로 나가야만 한다. 이 과정에서 찬 공기가 압축돼 공기 흐름이 빨라지고 산맥 경사면을 타고 영동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