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오세훈 김종인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2건

  • 오세훈 세운 김종인 “내 역할 90% 했다, 4월 8일 집으로 가겠다”

    오세훈 세운 김종인 “내 역할 90% 했다, 4월 8일 집으로 가겠다” 유료

    김종인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오세훈·안철수 후보 간의 단일화 국면에서 '순리'라는 표현을 자주 썼다. “제1야당 후보인 오 후보가 이기는 게 자연스러울 뿐만 아니라 당연하다”는 논리였다. 23일 김 위원장은 기자들과 만나 “오 후보로 단일화된다는 건 처음부터 상식이라 생각했는데, 정치 상식이 통했다는 것을 서울시민이 입증해 줬다”고 말했다. 안...
  • 총선 패배 오세훈의 통합당 자강론 “김종인 비대위보다는 우리 힘으로”

    총선 패배 오세훈의 통합당 자강론 “김종인 비대위보다는 우리 힘으로” 유료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김종인 비대위'보다는 우리 힘으로 당을 바꿔나가는 것이 낫다”고 말했다. 4·15 총선에서 서울 광진을에 출마해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에게 패한 그는 지난 20일 중앙일보와 낙선 이후 첫 공식 인터뷰를 했다. 오 전 시장은 조기 전당대회가 치러질 경우 당 대표에 도전할 것이냐는 질문에 “고민할 가치가 있다”고 말했다. 총선 결과...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