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여행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36 / 359건

  • 충무로·을지로·청계천…낯익은 곳, 낯선 여행

    충무로·을지로·청계천…낯익은 곳, 낯선 여행 유료

    세운상가 옥상 전망대에 내다본 서울 야경. 남산 아래로 충무로와 을지로가 이어진다. 먼데의 환한 빌딩과 달리 세운상가 주변 건물은 깜깜하다. 세운상가는 한국 최초의 주상복합건물이다. 50년 전만 해도 서울의 랜드마크였다는 뜻이다. 천변풍경 2020. 어쩌다 구보씨 흉내를 내고 말았다. 서울의 낡은 골목에서 90년 전 '모던 뽀이'를 떠올린 건, 그때나 ...
  • [최승표의 여행의 기술] 항공 마일리지 쓸 때 독일 경유는 절대 피해라 유료

    대한항공이 마일리지 시스템을 바꿨다. 소비자 불만이 들끓는다. 대한항공은 글로벌 스탠다드에 맞춰 대륙 기준에서 거리 기준으로 바꿨다고 했지만, 마일리지 적립률은 전반적으로 낮아졌기 때문이다. 북미·유럽 같은 인기 노선은 더 많은 마일이 필요해졌다. 제휴 항공사 보너스 항공권도 거리 기준으로 바뀐다. 여행자 입장에서 항공사 마일리지는 대한항공이든 아시아나항...
  • [손민호의 레저터치] 놀이가 된 걷기여행…올레 축제 10년

    [손민호의 레저터치] 놀이가 된 걷기여행…올레 축제 10년 유료

    길은 사람이 걸어야 길이 된다. 길에 사람이 있을 때 길을 품은 풍경은 비로소 완성된다. 2010년 제1회 제주올레 걷기축제 첫날. 1코스 말미오름 정상에서 당근밭 사이를 걷는 올레꾼들을 촬영했다. 신화의 시작을 알리는 사진이다. 손민호 기자 #장면 1: “걷기축제를 하겠다고요? 걷기가 축제가 된다고요? 축제는 풍물놀이 같은 걸로 하는 거예요. 걷기는 ...
  • [최승표의 여행의 기술] 해외 자동차 운전, 영문·국제 면허증은 만능이 아니다

    [최승표의 여행의 기술] 해외 자동차 운전, 영문·국제 면허증은 만능이 아니다 유료

    지난달부터 33개국에서 통용되는 영문 운전면허증이 발급됐다. 미국, 일본 등 한국인이 자동차 여행을 많이 하는 나라는 여전히 국제 운전 면허증이 필요하다. 한국 운전 면허증도 꼭 챙겨가야 한다. 도로교통공단은 "국제 운전 면허증만 있으면 무면허 운전으로 처벌 받을 수 있다"고 경고한다. 사진은 미국 애리조나, 유타주에 걸쳐 있는 모뉴먼트 밸리...
  • 1만원짜리 이벤트 풍성, 올가을엔 꼭 여행 가자

    1만원짜리 이벤트 풍성, 올가을엔 꼭 여행 가자 유료

    ━ 2019 가을 여행주간 여행주간(9월 12~29일) 이벤트가 다양하다. JTBC '캠핑클럽' 속 캠핑차로 여행을 떠나는 '나만의 캠핑클럽' 이벤트도 연다. [사진 JTBC] '2019 가을 여행주간'이 오는 9월 12일부터 29일까지 18일간 이어진다. 여행주간은 국내 관광 활성화를 위해 2014년부터 봄·가을마다 열리는 캠페인이다....
  • [여행의 기술] 초호화 크루즈에서 내내 부부싸움? 초보를 위한 꿀팁

    [여행의 기술] 초호화 크루즈에서 내내 부부싸움? 초보를 위한 꿀팁 유료

    크루즈 여행은 누구나 꿈꾸는 평생의 로망이다. 알래스카 수어드 항에 정박한 크루즈 선박. [중앙포토] 크루즈를 '여행의 끝판왕'이라고 한다. 리조트 뺨치는 배를 타고 이 나라 저 나라 돌아다닐 수 있어서다. 크루즈만 타면 전 세계 음식을 취향대로 맛보고, 미술작품 감상 같은 취미생활도 누릴 수 있다. 크루즈 여행에는 '초호화'라는 수식어가 따라붙지만, 부...
  •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를 여행하는 법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를 여행하는 법 유료

    프라터 공원은 녹지도시 빈의 심장부와 같은 곳이다. 잔디밭에 누워 대관람차를 감상하는 것만으로도 빈의 여유와 아름다움이 느껴진다. 영화 '비포 선라이즈'에 이 공원과 대관람차가 나왔다. 오스트리아 빈(비엔나)에는 왕궁을 중심으로 구도심을 두른 순환도로 '링 슈트라세(Ring Strasse)'가 있다. 옛날엔 이 도로 안쪽만을 빈이라 했다. 구도심에는 흔히...
  • [라이프 트렌드] 일본인도 잘 모르는 소도시…힐링 여행 코스로 안성맞춤

    [라이프 트렌드] 일본인도 잘 모르는 소도시…힐링 여행 코스로 안성맞춤 유료

    ━ 2019 VISIT JAPAN 한국 아웃바운드 상담회 '2019 VISIT JAPAN 한국 아웃바운드 상담회'의 일본 나가사키현 부스에서 자유 상담이 진행되고 있다. 지난해 일본을 여행한 한국인은 753만8952명으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하지만 올해는 유럽·동남아시아 등에 비해 일본에 대한 관심이 시들해진 분위기다. 저비용항공사(LCC) 노선이...
  • [라이프 트렌드] 일본인도 잘 모르는 소도시…힐링 여행 코스로 안성맞춤

    [라이프 트렌드] 일본인도 잘 모르는 소도시…힐링 여행 코스로 안성맞춤 유료

    ━ 2019 VISIT JAPAN 한국 아웃바운드 상담회 '2019 VISIT JAPAN 한국 아웃바운드 상담회'의 일본 나가사키현 부스에서 자유 상담이 진행되고 있다. 지난해 일본을 여행한 한국인은 753만8952명으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하지만 올해는 유럽·동남아시아 등에 비해 일본에 대한 관심이 시들해진 분위기다. 저비용항공사(LCC) 노선이...
  • 가덕도·고금도…자동차로 떠나는 섬 여행

    가덕도·고금도…자동차로 떠나는 섬 여행 유료

    전남 고금도의 관광객 휴게소. [사진 관광공사] 자동차로 드나드는 섬도 있다. 배를 갈아타는 번거로움은 줄고, 차를 끌고 구석구석 누비는 재미는 더욱 크다. 한국관광공사가 6월 추천 가볼 만한 곳으로 '자동차로 여행하는 섬' 7곳 가운데 4곳을 추렸다. 시원한 바닷바람 맞으며 섬과 섬을 질주해보시라. ◆ 가덕도 시간여행 =가덕도는 부산 서� 가덕도는...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