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아 남고라서 행복하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0 / 94건

  • 주호영 "인물난? 누가 한들 오거돈·박원순보다 못 하겠나"

    주호영 "인물난? 누가 한들 오거돈·박원순보다 못 하겠나" 유료

    ■ 「 중앙일보 '정치 언박싱(unboxing)'은 여의도 정가에 떠오른 화제의 인물을 3분짜리 '비디오 상자'에 담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정치권의 새로운 이슈, 복잡한 속사정, 흥미진진한 뒷얘기를 '3분 만'으로 정리해드립니다. 」 300명의 현역 국회의원 중 가장 신실한 불교 신자로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꼽힌다. 20대 국회 때 불교 신자 ...
  • “북, MB정부 때 정상회담 다섯 번 아니라 수십 번 제안”

    “북, MB정부 때 정상회담 다섯 번 니라 수십 번 제안” 유료

    ... 않나. 북 정상회담을 열고 분위기가 좋다는 건 국민 눈에 보이는 현상일 뿐 대북정책의 본질은 니다. 대북정책의 궁극적 목표는 북한 주민을 행복하게 해주는 거다. 또 김정은이 마음을 고쳐 ... 이게 결렬된 직후 북한 국방위원회는 김 원장 등을 거명하며 “제발 북측에서 볼 때는 사과가 니고 측에서 볼 때는 사과처럼 보이는 절충안이라도 내놓자며 애걸했다” “정상회담 개최를 빨리 ...
  • '쓰고 또 쓰는' 스타일 비슷…'밀봉 인선'은 딴판

    '쓰고 또 쓰는' 스타일 비슷…'밀봉 인선'은 딴판 유료

    ... 2004년 인연을 맺은 박 당선인에게 세 번 부름을 받았다. 당 대표 비서실장, 대선 선대위 국민행복추진위 부위원장, 대통령직인수위 부위원장이다. 향후 청와대나 내각에 진출할 가능성도 점쳐진다. ... 가문 출신이다. 김종인 전 행복추진위원장은 김병로 초대 대법원장의 손자이고, 김무성 전 총괄선대본부장은 민주당 민의원 원내총무와 초대 주일공사를 지낸 김용주 전남방직 회장의 들이다.
  • 4년만에 입 연 변양균 "신정아? '빨래'처럼…"

    4년만에 입 연 변양균 "신정? '빨래'처럼…" 유료

    ... 질서가 무너진다. 답을 하다 보면 내가 원래 생각했던 게 뭔가 헷갈리게 되니까.” 대신 그는 내 얘기를 에둘러 했다. 책에 따르면, 사건이 커지자 오히려 내는 "내가 (편에게) 야단칠 ... 사인해 달라고 하더라. 개인적으로 소장할 것이라며 메모지를 들고 왔다. 할 말이 없어서 '행복하세요. 변양균' 이렇게 썼다. 그런데 물끄러미 보던 내가 나중에 웃으며 그러더라. '그래, ...
  • 노재현 묻고 '노무현의 남자' 문재인 답하다

    노재현 묻고 '노무현의 자' 문재인 답하다 유료

    ... 상생의 정치를 펼칠 것을 당부했다. [송봉근 기자] 문재인(58) 변호사는 2008년 2월25일 경 양산시 매곡동 산골짜기 집으로 이사갔다. 노무현 정권이 막을 내리고 이명박 새 정권이 출범한 날이었다. 전날까지 그는 대통령 비서실장이었다. '왕의 자' '왕 수석'으로 통했다. 그는 지금도 매곡동 집에서 부인(김정숙·57)과 둘이 산다. 니, 개 세 마리, ...
  • “연아, 정상에 있을 때 내려와도 괜찮아”

    “연, 정상에 있을 때 내려와도 괜찮” 유료

    ... 2일, 기자는 청구동을 방문했다. 김 전 총리는 김연아와 한국 빙상의 기적을 음미하며 깊은 행복감에 빠져 있었다. “오늘 침 가만히 드러누워 생각하니 이제 한국 빙상에 불이 붙었어요. ... “김연, 내가 신동이라고 하는데. 무서운 여자야. 하하하. 미울 정도로 름답고 예뻐요. 끼는 마음에서 내가 속으로 하는 말인데, 이제 고거 하나 은 경기 있지만(3월 22일부터 이탈리 ...
  • [도올고함(孤喊)] 유기적으로 통합된 북한 사회 그 최고선의 목적은 무엇일까 ?

    [도올고함(孤喊)] 유기적으로 통합된 북한 사회 그 최고선의 목적은 무엇일까 ? 유료

    3일 밤 능라도 5·1경기장에서 안숙선 명창과 함께. 그들은 리랑을 '대집단체조와 예술공연'이라고 부른다. 서장, 리랑민족, 선군아리랑, 행복리랑, 통일아리랑, 강성부흥아리랑의 ... 희망적인 내용을 담고 있었다. 배경은 카드섹션. 15만 명이 같이 참관했다. 사진은 동행한 김홍 국립중앙박물관장이 찍었다. 둘째 날, 3일 저녁 대부분의 특별수행원들은 지쳐 있었다. 안숙선 ...
  • [진동계곡 '하늘밭 화실' 최용건 화백]"바람이 내게 붓을 들게 하네" 유료

    ... 강원도 인제 진동계곡에 이르는 길은 멀다. 휑하니 잘 뚫린 도로에 서너 시간이 먼 것은 니다. 홍천까지의 대로를 벗어나 진동계곡으로 이어지는 좁은 산간 도로로 들어서니 ! 탄성이 ... 접었다 금세 사람 그리워 돌아오는 경우도 태반인데, 그래 외롭지 않고 최씨의 이곳 삶은 정말 행복한 것일까. "물론 도회에서도 행복을 맛보았습니다. 지친 마음들을 달래는 포장마차의 행복. 그럴 ...
  • 제103화人生은나그네길:28.가요상을 휩쓸다 유료

    팬들의 입에 '하숙생'이 자주 오르내리자 일부에서는 "이제 지겹다"는 소리도 나왔다. 무 방송이나 틀면 이 노래가 나오니 그럴 만도 했다. "최희준 밖에 가수가 없냐"는 불평도 들렸다. ... 추억 속에 미련도 없다마는/너무도 빨리 온 인생의 종점에서/싸늘하게 싸늘하게 식어만 가는/~내 청춘 꺼져 가네." 따지고 보면 행복한 넋두리일 뿐이었다. '하숙생'에 비할 바는 못됐지만, ...
  • 삶을 노래하는'맨발의 디바' 유료

    ... 떨고 있다. 이러한 때 "노래는 삶과 혼의 교감이며 온 몸으로 내는 소리의 예술이지 쇼가 니다"며 전국의 관객들과 무대에서 교감을 나누려 막바지 연습에 한창인 이씨를 서울 합정동 스튜디오에서 ... 무대에서는 항상 맨발이었습니다." 레코딩할 때 가수들은 최고조로 긴장한다. 죽고나서도 음반은 평가되기에 오는 그 긴장을 풀기 위해 가장 편안한 차림으로 녹음에 임한다. 바로 그런 제세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