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속초 밤바다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6 / 153건

  • 찬바람 불 땐 과메기? 양미리·도루묵도 제철

    찬바람 불 땐 과메기? 양미리·도루묵도 제철 유료

    양미리는 늦가을부터 겨울까지 동해 연안에서 잡힌다. 양미리 잡은 배가 드나드는 속초항 양미리부두에서는 그물서 고기를 떼는 고된 노동이 늦은 까지 이어진다. 어민들은 짬짬이 양미리구이를 ... 10월 중하순이면 은근히 입맛을 다신다. 올해 양미리가 언제쯤 나올까 기다리는 것이다.” 속초 토박이 엄경선 작가의 『동쪽의 밥상』(온다프레스, 2020)에 나온 대로 늦가을부터 초겨울까지 ...
  • 경포·속초 밤바다 음주·취식 금지…“방역수칙 지켜주세요” 유료

    ...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여름철 피서객 맞이에 나선 대형 해수욕장 8곳에 대해 '집합제한 행정명령'을 내렸다. 이번 행정명령으로 18일부터 강릉 경포, 양양 낙산·하조대, 속초, 삼척·맹방, 동해 망상·추암 해수욕장 등 8곳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 등을 위해 야간 음주와 취식 행위가 금지됐다. 동해안 상당수 해수욕장은 매년 야간 시간대 술을 마신 뒤 쓰레기를 그대로 ...
  • 해운대·경포대 손목밴드 채우고, 빨간불 뜨면 입장 막는다

    해운대·경포대 손목밴드 채우고, 빨간불 뜨면 입장 막는다 유료

    강원도 속초속초해수욕장에 파라솔이 2m 간격으로 펼쳐져있다. [뉴스1] 밤바다를 바라보며 맛보는 '치맥'은 여름 휴가철 익숙한 즐길거리 중 하나다. 하지만 올해는 이런 풍경을 접하기 ... 감염증(코로나19) 여파 속에 지자체마다 휴가철 피서객 방역 지침을 세워가면서다. 시원한 바다와 계곡은 예년과 다를 바 없지만, 올해는 이용법이 사뭇 달라지는 셈이다. 우선 해수욕장 혼잡도 ...
  • [시선집중(施善集中)] 단꿈 꾸듯 흘러가는 낮과 밤···'바다 위 호텔'에서 낭만 여행

    [시선집중(施善集中)] 단꿈 꾸듯 흘러가는 낮과 ···'바다 위 호텔'에서 낭만 여행 유료

    ... 크루즈는 11만t급의 코스타 세레나호를 이용한다. 최대 탑승 인원이 3780명에 달한다. 속초항에 정박한 코스타 세레나호 모습. [사진 롯데관광] 크루즈 여행을 국내에서도 쉽게 떠날 수 ... 해상에 머무는 날이면 정찬식당에서 코스타 크루가 진행하는 특별 공연이 열린다. 이외에 매일 대극장에서 열리는 공연, 샴페인과 카나페를 즐기는 선장 칵테일 환영회, 요가 강습, 댄스파티, ...
  • 배에서 보낸 5박6일…낮엔 기항지 투어 밤엔 선상파티

    배에서 보낸 5박6일…낮엔 기항지 투어 엔 선상파티 유료

    ... 한국~러시아~일본을 잇는 크루즈선을 탔다. 무게 11만t, 폭 290m의 이탈리아 선박 코스타 세레나호는 웅장했다. 바다 위의 특급호텔이라는 말 그대로였다. 크루즈는 실제로 14층이다. 승객은 3000명이 타는데 승무원은 무려 1000명에 달한다. 바다 위 호텔 … 선실 창 밖엔 돌고래쇼 배는 늦은 속초항을 출발했다. 2인실이 생각보다 넓었다. 샤워가 가능한 화장실도 ...
  • 속초 해변, 2억짜리 축구장 조명 켜자 쓰레기 사라졌다

    속초 해변, 2억짜리 축구장 조명 켜자 쓰레기 사라졌다 유료

    강원도 속초속초해수욕장이 강원 동해안 최초로 야간 개장했다. 대형 조명시설이 생기면서 야간 수영이 가능해지자 지난달 30일 오후 8시가 넘은 시간까지 피서객들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 환하게 비추는 조명 덕분에 늦은 시간까지 수영할 수 있어 좋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날 속초해수욕장은 해가 저물고 주변이 어두워졌지만 수많은 피서객이 바다에 들어가 물놀이를 즐겼다. 해변 ...
  • [지금은 크루즈시대] 유럽+아시아 여행을 한 번에…화려한 선상공연은 덤

    [지금은 크루즈시대] 유럽+아시아 여행을 한 번에…화려한 선상공연은 덤 유료

    ... 선체 길이가 무려 290m로, 63빌딩 높이인 250m보다 40m나 더 길어 거대한 빌딩이 바다를 항해하는 모습을 연상시킨다. 20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정찬 레스토랑 등의 부대시설과 지루할 ... 있다는 점이다. 여기에다 다양한 나라를 기항하고 관광할 수 있어 여행 일정이 풍성해진다. 매일 망망대해에서 열리는 선상 파티와 화려한 쇼, 라이브 공연 등도 빼놓을 수 없는 즐거움이다. ...
  • [지금은 크루즈시대] 유럽+아시아 여행을 한 번에…화려한 선상공연은 덤

    [지금은 크루즈시대] 유럽+아시아 여행을 한 번에…화려한 선상공연은 덤 유료

    ... 선체 길이가 무려 290m로, 63빌딩 높이인 250m보다 40m나 더 길어 거대한 빌딩이 바다를 항해하는 모습을 연상시킨다. 20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정찬 레스토랑 등의 부대시설과 지루할 ... 있다는 점이다. 여기에다 다양한 나라를 기항하고 관광할 수 있어 여행 일정이 풍성해진다. 매일 망망대해에서 열리는 선상 파티와 화려한 쇼, 라이브 공연 등도 빼놓을 수 없는 즐거움이다. ...
  • [서소문 포럼] 세월호 5년, 정부는 KBS를 욕할 자격이 있나

    [서소문 포럼] 세월호 5년, 정부는 KBS를 욕할 자격이 있나 유료

    ... 정부에서는 관련 당국이 산불 대응을 잘했다는 자찬이 나왔다. 서소문 포럼 4/23 그날 신문 제작을 위해 이리 뛰고 저리 뛰었던 입장에서 정부가 대응을 잘했다는 주장을 수긍할 수 ... 재난방송을 요청하곤 했다. 방송사들은 정부의 지시를 따랐다. 이번 산불의 피해 면적은 고성·속초만 700㏊다. 강릉·동해·인제를 합하면 1700㏊에 이른다. 그 정부 어디서도 재난방송 ...
  • [issue&] 물위의 특급호텔 크루즈로 즐기는 3국…'10주년 기념'이라 더 알찹니다

    [issue&] 물위의 특급호텔 크루즈로 즐기는 3국…'10주년 기념'이라 더 알찹니다 유료

    ... 운영하는 코스타 세레나호의 모습. [사진 롯데관광] 크루즈 여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바다 위의 특급 호텔이라고도 불리는 크루즈선을 타고 매일 다른 기항지를 여행하며 선상에서는 다양한 ... 선내의 메인 수영장. [사진 롯데관광] [사진 롯데관광] 2항차는 5월 1일 부산항, 2일 속초항에서 출발한다. 두 곳 중 선택해 승선할 수 있다. 황금연휴 일정에 맞춘 5박6일 일정이어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