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세종시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11 / 1,101건

  • “세종에 국회 분원을” 공무원 서울출장 연 67억 낭비 줄이자

    “세종에 국회 분원을” 공무원 서울출장 연 67억 낭비 줄이자 유료

    세종시 국회 분원 의원들 생각은 찬 100명 반 52명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장,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왼쪽부터)가 9일 한글날 경축식에서 인사하고 있다. 오는 22일 세종시 국감에서 국회 세종 분원이 논의될 예정이다. [뉴시스] 정부세종청사가 비어 있다. 정기국회가 열렸기 때문이다. 중앙 행정부처 장관과 국·과장들은 ...
  • '세종시 효과' … 지방 가느니 차라리 딴 직장 간다

    '세종시 효과' … 지방 가느니 차라리 딴 직장 간다 유료

    세종특별자치시 어진동 정부세종청사 모습. 왼쪽이 국무총리실이고 오른쪽이 기획재정부국토교통부 등 각 부처로 연결되는 통로다. 김성태 기자 관련기사 “어차피 세종시 갈 거면 집값 더 오르기 전에 가야” # 세종시 이전을 앞둔 한국조세재정연구원에선 올해 들어 6월 말까지 4명의 이직자가 생겼다. 이중 2명이 가족과 자녀문제 등으로 세종시로 옮기는게 ...
  • 세종시 수정 포기? … 여권 발 빼는 방식 고민 중 유료

    “이 상황에서 세종시 수정안을 추진한다면 국민이 바보라고 생각하지 않겠느냐.” 한나라당 초선 의원 모임인 '민본21'의 공동간사 권영진 의원은 8일 기자들에게 “세종시 문제는 이미 공감대가 이뤄지지 않았느냐”라며 이같이 말했다. 당초 민본21은 이날 청와대의 조속한 개편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하면서 세종시 수정 방침의 폐기도 함께 주장하는 걸 검토했다. 이 모임의 ...
  • “세종시, MB·박근혜 직접 만나서 풀어야”

    세종시, MB·박근혜 직접 만나서 풀어야” 유료

    “한 발씩 물러서라” “서로 소통하라” “서둘지 말라”. 우리 사회를 갈등의 소용돌이로 몰아넣고 있는 세종시 문제에 대한 원로들과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8년째로 접어든 세종시 논쟁은 정파·이념·지역 간 갈등으로 확산되고 있다. 논쟁이 승복 없는 패자를 낳는다면 우리 사회가 앞으로 갈등을 치유하기 위해 지불해야 할 비용은 더 커질 수도 있다. '패배자(loser)' ...
  • “모든 행정부처 이전 옳았지만, 국회 통과 위해 타협했다”

    “모든 행정부처 이전 옳았지만, 국회 통과 위해 타협했다” 유료

    세종시 민관합동위원회 독일 방문단이 본 시민연합 사무실에서 베를린-본 수도 분할 사례에 관해 토론하고 있다. [세종시 민관합동위원회 제공] 관련기사 “중이온 가속기, 암 정복과 원자력 원천기술 확보 길 열 것” 세종시를 사이에 두고 이명박 대통령과 박근혜 한나라당 전 대표가 충돌 지점으로 다가가고 있다. 이 대통령은 8일 세종시 대안(수정안)에 대해 “의연하고 ...
  • “모든 행정부처 이전 옳았지만, 국회 통과 위해 타협했다”

    “모든 행정부처 이전 옳았지만, 국회 통과 위해 타협했다” 유료

    세종시 민관합동위원회 독일 방문단이 본 시민연합 사무실에서 베를린-본 수도 분할 사례에 관해 토론하고 있다. [세종시 민관합동위원회 제공] 관련기사 “중이온 가속기, 암 정복과 원자력 원천기술 확보 길 열 것” 세종시를 사이에 두고 이명박 대통령과 박근혜 한나라당 전 대표가 충돌 지점으로 다가가고 있다. 이 대통령은 8일 세종시 대안(수정안)에 대해 “의연하고 ...
  • MB '대통령과의 대화' 그 후 … 국민 설득 vs 원안 고수 vs 항거·투쟁

    MB '대통령과의 대화' 그 후 … 국민 설득 vs 원안 고수 vs 항거·투쟁 유료

    '세종시 전쟁'이 점입가경이다. 이명박 대통령이 세종시 대안을 마련하겠다는 입장을 공식화한 이후 정치세력 간 대치는 더 거칠어졌다. 여권 주류는 수정안 마련과 대국민 설득에 본격 나선 반면 민주당과 자유선진당은 '불복종' '항거'란 단어를 앞세우며 반발의 강도를 높이고 있다. 캐스팅보트를 쥔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는 '입장엔 변함이 없다'는 기조를 거듭 확인했다. ...
  • 국회가 서울 있으니 … 장관·국장은 여의도, 사무관 세종에

    국회가 서울 있으니 … 장관·국장은 여의도, 사무관 세종에 유료

    ━ 국회 분원을 세종시로 국정감사 첫날인 지난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복도에 세종시에서 올라온 공무원들이 자료준비를 위해 대기하고 있다. 이날 국회에서는 세종청사에 있는 문체·농림·산자·복지부 국감이 열렸다. [변선구 기자] '장관은 여의도, 국·과장은 고속도로, 사무관은 세종시.' 대한민국 행정부의 모습이다. '따로국밥 정부'라 할만하다. 장·차관, ...
  • 이해찬 무소속 출마 강행…김종인 “나오는 건 본인 자유”

    이해찬 무소속 출마 강행…김종인 “나오는 건 본인 자유” 유료

    ... 그렇게 하는 게 아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저는 부당한 것에 굴복하는 사람이 아니다. 저 이해찬은 불의에 타협하는 인생을 살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무소속 출마의 이유로는 “세종시의 완성과 정권교체”를 내세웠다. 이 의원은 성명서에 “세종시는 고 노무현 대통령과 당이 약속한 미래이자 더불어 잘 사는 나라라는 국가전략의 상징”이라고 썼다. 이 의원은 무소속 출마 선언 ...
  • 이완구·이해찬 "세종시엔 여야 없다" 유료

    여야의 충청권 중진인 새누리당 이완구(3선·부여-청양) 의원과 민주당 이해찬(6선·세종) 의원이 '세종시 연대'를 결성했다. 두 사람은 13일 여의도 국회 앞의 한 식당에서 오찬 회동을 하고 '세종시 설치 등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과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등 세종시 관련 법안의 연내 처리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회동 후 이완구 의원은 “세종시에 관한한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