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색 옵션

사진기자

조인스 검색 결과

| 지면서비스 1-1 / 3건

  • “허영구 원장, 그는 진정한 의사였다”

    “허영구 원장, 그는 진정한 의사였다” 유료

    4일 정오 경북도청 직원들이 고 허영구 원장을 추모하는 묵념을 하고 있다. [사진 경북도] 토요일인 4일 정오, 경북 안동시 경북도청 공무원들이 모두 제자리에서 일어났다. 의식의 시작을 ... 인공호흡기, 신장투석 치료를 받았다. 진료 중 확진 환자와 접촉하며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부인과 자녀 2명이 있다. 경산=김정석 기자 kim.jungseok@joongang.co.kr
  • n번방 피해자 “돈·선물 준다기에 주소 알려줘…지옥의 시작”

    n번방 피해자 “돈·선물 준다기에 주소 알려줘…지옥의 시작” 유료

    ... “오프라인 만남은 하지 않는다. 메신저로 대화하는 것처럼 이야기만 하면 되고, 내가 원하는 영상과 사진을 가끔 보내주면 된다”며 안심시켰다. 이어 텔레그램 대화방에서 “돈을 보낼테니 이름과 계좌번호를 ... 벗은 사진 보내달라'고 요구하는 걸 봤다”며 미성년자들이 유사 범죄의 피해자가 될 위험성은 여전하다고도 했다. 김지아·최연수·남궁민 기자 kim.jia@joongang.co.kr
  • 봄꽃에 무너진 2m 거리두기…일부 교회 여전히 현장예배

    봄꽃에 무너진 2m 거리두기…일부 교회 여전히 현장예배 유료

    ... 5일 오후 서울 여의나루역 인근 한강변에 벚꽃 구경을 나온 시민들로 붐비고 있다. 우상조 기자 “날씨가 너무 좋잖아요. 벚꽃도 곧 질 텐데, 이 정도로 '무장'하고 즐기는 건 괜찮지 않을까요?” ... 두기를 지켜달라고 요청하는 게 무의미할 정도”라고 말했다. 시민들은 만개한 벚나무 아래에서 사진을 찍거나 벚꽃을 감상하며 길을 걸었다. 편의점 즉석 라면 조리기 앞에는 라면을 끓이기 위해 ...
이전페이지 없음 현재페이지 1 다음페이지 없음